대구시 관광 약자도 자유로이~ 관광 13경 선정!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7 [17:21]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시는 장애인, 어르신, 영유아, 임산부 등 관광약자 등 누구나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모두의 관광지’ 13경을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 달성습지생태학습관에서 느끼는 생태이야기  © 대구시

 

대구시가 추천한 모두의 관광지 13경은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국립대구기상과학관 ▲대구교육박물관 ▲향촌문화관 ▲대구예술발전소 ▲김광석다시그리기길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 ▲국립대구박물관 ▲대구미술관 ▲이월드 ▲대구수목원 ▲사문진역사공원 ▲달성습지생태학습관이다.

 

이번 모두의 관광지 선정은 지난 6월 5일부터 6월 29일까지 총 3회에 걸친 현장조사와 문화관광해설사, 열린관광지 담당자 등과의 현장면담을 통해 각 관광지에 대한 일반적인 현황과 특성을 반영, 대구시 구·군별 대표 관광지 40곳을 1차로 선정했다.

 

이후 1차로 선정된 40곳의 관광지 중에서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정한 열린관광지 선정 체크리스트 항목인 장애인주차장, 무장애정보, 보행로, 경사로/계단, 조명, 휴게시설, 화장실, 지원기기/인력지원, 관광콘텐츠, 승강기, 음식점 등 11개 평가기준에 대해 2차 모니터링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전체 40곳 중에서 동구(2개소)는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국립대구기상과학관, 북구(1개소)는 ▲대구교육박물관, 중구(3개소)는 ▲향촌문화관 ▲대구예술발전소 ▲김광석다시그리기길, 수성구(3개소)는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 ▲국립대구박물관 ▲대구미술관, 달서구(2개소)는 ▲이월드 ▲대구수목원, 달성군(2개소)은 ▲사문진 역사공원 ▲달성습지생태학습관으로 총 13곳을 선정했다.

 

대구시는 무장애 관광환경이 우수한 지역인 13곳을 기반으로 관광지 유형 및 특성을 반영해 관광약자가 실제 관광활동을 즐기는 데 있어 무리가 없는 일반 관광지와 연계, 누구나 관광활동을 하는데 제약을 받지 않는 테마관광 코스를 개발했다.

 

(▲ 낙동강 생태탐방코스 : ‘달성습지생태학습관→ 사문진역사공원→ 화원동산’, ▲ 교육안전코스 :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대구교육박물관→ 국립대구기상과학관’, ▲ 도심 탐방코스 : ‘대구예술발전소→ 김광석다시그리기길→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 ▲ 힐링체험코스 : ‘대구수목원→ 이월드→ 두류공원’)

 

▲ 대구수목원에서의 힐링관광지  © 대구시

 

선정된 관광지에 대해 문체부 열린관광지 공모사업 후보지 추천, 모두의 대구관광지 영상 콘텐츠 제작, 모두의 관광지 물리적 환경 개선 등의 사업을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모두를 위한 대구관광 가이드북은 대구시 E-Book(http://ebook.daegu.go.kr) 문화/관광/체육에서 누구나 열람, 다운로드가 가능하며, 대구경북관광안내소(동대구역, 대구국제공항, 엑스코), 대구관광안내소(동성로, 약령시, 이월드, 대구역) 7개소에 현재 배치되어 있다.

 

한편, 대구시는 2015년 중구 근대골목이 문체부 열린관광지로 선정되고, 올해에는 비슬산군립공원, 사문진주막촌이 열린관광지로 추가 선정되는 등 관광에서 소외된 계층의 관광활동 참여를 높일 수 있는 무장애 관광사업이 다양하게 추진되어 왔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앞으로 장애인, 어르신, 임산부 등 관광약자를 배려하는 ‘모두의 관광지 13경’에 대해 관광 제반 환경 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이를 대·내외적으로 알릴 수 있는 ‘모두를 위한 관광인증제’를 도입해 전국적으로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City, Selected as “Tourist Spots for Everyone”!


【Break News Daegu】 Reporter Seong-Hyun Lee = Daegu City announced on the 27th that it has selected 13 “Tourists for Everyone” that anyone can enjoy freely, including the disabled, the elderly, infants, and pregnant women.

 

The 13 scenic spots recommended by Daegu City are ▲Daegu Civic Safety Theme Park ▲National Daegu Meteorological Science Museum ▲Daegu Education Museum ▲Hyangchon Cultural Center ▲Daegu Art Power Plant ▲Kim Gwangseok Redrawing Road ▲Daegu Samsung Lions Park ▲National Daegu Museum ▲Daegu Museum of Art ▲E-World ▲Daegu Arboretum ▲Samunjin Historical Park ▲Dalseong Wetland Ecology Learning Center.

 

The selection of tourist destinations for all this time reflects the general status and characteristics of each tourist destination through a total of three on-site surveys from June 5 to June 29, and on-site interviews with cultural tourism commentators and open tourist destinations. 40 representative tourist destinations by district and county were selected as the first.

 

Afterwards, among the 40 tourist destinations selected for the first time, parking lot for the disabled, barrier-free information, pedestrian paths, ramps/stairs, lighting, rest facilities, toilets, support equipment/manpower support, which are the checklist items for the selection of open tourist destinations determin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 Tourism contents, elevators, restaurants, etc.

 

As a result of the survey, out of a total of 40 locations, Dong-gu (2 locations) ▲ Daegu Citizen Safety Theme Park ▲ National Daegu Meteorological Science Museum, Buk-gu (1 location) ▲ Daegu Education Museum, Jung-gu (3 locations) ▲ Hyangchon Cultural Center ▲ Daegu Art Power Plant ▲ Kim Kwang-seok Redrawing Road, Suseong-gu (3 locations) ▲Daegu Samsung Lions Park ▲National Daegu Museum ▲Daegu Museum of Art, Dalseo-gu (2 locations) ▲E-World ▲Daegu Arboretum, Dalseong-gun (2 locations) ▲Samunjin Historical Park ▲Dalseong Wetland A total of 13 eco-learning centers were selected.

 

Daegu City is based on 13 areas with excellent barrier-free tourism environment, reflecting the types and characteristics of tourist destinations, and connecting with general tourist destinations where there is no difficulty in actually enjoying tourism activities for the weak tourists. Developed a course.

 

(▲ Nakdong River Ecological Tour Course:'Dalseong Wetland Ecology Learning Center → Samunjin History Park → Hwawon Garden', ▲ Education Safety Course:'Daegu Civic Safety Theme Park → Daegu Education Museum → National Daegu Meteorological Science Museum', ▲ City Tour Course:'Daegu Art Power Plant → Kim Gwangseok Redrawing Road → Daegu Samsung Lions Park', ▲ Healing Experience Course:'Daegu Arboretum → E-World → Duryu Park')

 

For the selected tourist destinations, projects such as recommending candidate sites for open tourist attraction contests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video content production for all Daegu tourist attractions, and improving the physical environment of all tourist attractions will be promoted in earnest from next year.

 

The Daegu Tourism Guidebook for All can be viewed and downloaded by anyone at Daegu City E-Book (http://ebook.daegu.go.kr) Culture/Tourism/Sports. Daegu Gyeongbuk Tourist Information Center (Dongdaegu Station, Daegu International Airport, EXCO) and Daegu Tourist Information Centers (Dongseong-ro, Yangnyeong-si, E-World, and Daegu Station) are currently deployed.

 

Meanwhile, Daegu City has a barrier-free tourism project that can increase participation in tourism activities of the underprivileged in tourism, such as the Jung-gu Modern Alley selected as an open tourist destination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in 2015, and Biseulsan County Park and Samunjinjumakchon additionally selected as open tourist destinations this year. It has been promoted in various ways.

 

Daegu City Culture, Sports and Tourism Bureau Director Park Hee-joon said, “In the future, we will continue to improve the overall tourism environment for '13 scenic spots for everyone', which considers the disabled, the elderly, and pregnant women. We will try to become a model case nationwide by introducing the'Tourism Certification System for All'.”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