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대한민국 SNS 대상’종합대상 수상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7 [17:04]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도 공식 SNS 채널이 ‘제10회 2020 대한민국 SNS 대상’에서 최고상인 공공부문 종합대상(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 대한민국SNS대상 종합대상 수상  © 경북도

 

특히, 경북도는 ‘대한민국 SNS 대상’ 최초로 종합대상(장관상)을 받은지방자치단체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경북도는 지난 1년간 구독자가 6만명이 증가하는 등 눈부신 성장을 이룬 보이소TV(유튜브)를 중심으로 블로그, 페이스북 등 6종의 SNS 채널을 운영하며, 공공기관의 틀을 깬 재미있고 신선한 콘텐츠로 온라인 소통의 성과를 인정받았다.

 

(사)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정보화진흥원 등이 후원하는 ‘대한민국 SNS 대상’은 유튜브, 블로그, 페이스북 등 SNS 활용현황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국민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는 기업과 공공기관을 부문별로 시상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SNS 시상 행사이다.

 

지난 7월 한 달간 100여개의 기업과 기관이 공모해 경쟁을 펼쳤으며, 심사는 SNS 활용지수를 통한 정량평가(30%), 심사위원(40%), 전문가평가(20%), 일반인 투표(10%)를 종합해 최종 수상기관을 선정했다.

 

이번 평가에서 경북도는 코로나19에 대응한 농특산물 소비촉진 프로젝트, 숨겨진 보물 같은 경북의 명소 소개, 지역의 청년 크리에이터 협업, #이제다시경북, #올해보다오래 SNS 캠페인 등으로 전문가들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현재 광역자치단체 중 서울시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구독자 7만5천여 명을 보유하고 있는 보이소TV는 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우리동네 자랑 씨리즈’, 직원이 직접 출연한 B급 감성의재미를 담은 ‘니 지금 뭐하노’, ‘유명 크리에이터 콜라보’ 등의 기획 시리즈를 꾸준히 연재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이러한 성장세에 힘입어 보이소TV를 운영하는 뉴미디어팀은 KBS1TV ‘다큐 On’에 출연, 유튜브를 활용해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고정관념을 탈피한 콘텐츠를 기획․제작하는 일상을 소개하기도 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19로 비대면 문화가 확산되고 있는 지금, 소통의 성패는 SNS와 콘텐츠에 달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며, “이번 성과는 트렌드에 발맞춰 뉴미디어를 활용한 소통에 집중한 결과다. 앞으로도 보다 쉽고 재미있는 콘텐츠로 도민과 소통 이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도 공식 SNS 채널은 ‘제13회 대한민국소통어워즈’에서 2년연속 공공부문 ‘종합대상’, ‘소셜아이어워드 2020’에서 광역지방자치단체 ‘대상’을 수상하는 등 각종 SNS 어워드의 최고상을 휩쓸며 공공기관 SNS 운영 우수 사례로 손꼽히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buk-do won the “Korea SNS Awards” general grand prize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eon Lee = Gyeongsangbuk-do announced on the 27th that the province's official social media channel has won the Best Public Sector Grand Prize (Minister of Science and Technology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Award) at the '10th 2020 Korea SNS Awards'.

 

In particular, Gyeongbuk Province was listed as the first local government that received the general award (Minister's Award) for the first time in the “Korea SNS Awards”.

 

North Gyeongsang Province operates six SNS channels, including blogs and Facebook, centering on Booso TV (YouTube), which has achieved remarkable growth with an increase of 60,000 subscribers over the past year, and breaks the framework of public institutions. The achievement of online communication was recognized.

 

The'Korea SNS Awards' hosted by the Korea Social Contents Promotion Association and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and the Korea Information Society Agency is actively communicating with the public by comprehensively evaluating the use of SNS such as YouTube, blog, and Facebook. This is the nation's most prestigious SNS awards event that awards companies and public institutions by sector.

 

In July last month, more than 100 companies and organizations competed in competition, and the evaluation was conducted through quantitative evaluation (30%), judges (40%), expert evaluation (20%), and public votes ( 10%) were selected to select the final awarding institution.

 

In this evaluation, Gyeongbuk-do received high marks from experts for its agricultural special product consumption promotion project in response to Corona 19, introduction of hidden treasures in Gyeongbuk, collaboration with local youth creators, #Now Gyeongbuk, #Longer than this year's SNS campaign.

 

Booso TV, which currently has 75,000 subscribers, the second largest number after Seoul among metropolitan governments, is the'Proud of Our Town Series' for local small businesses, and'Ni Now, it is popular by continuously publishing planned series such as'What are you doing' and'Famous creator collaboration'.

 

Thanks to this growth, the new media team, which operates Booso TV, appeared on KBS1TV'Document On' and introduced the daily life of planning and producing content that breaks from stereotypes as well as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using YouTube.

 

Provincial Governor Lee Cheol-woo said, "Now that the non-face-to-face culture is spreading due to Corona 19, it is not an exaggeration to say that the success or failure of communication depends on SNS and contents. This achievement is the result of focusing on communication using new media in line with the trend. . We will continue to communicate with the citizens through easier and more fun contents in the future.”

 

Meanwhile, Gyeongbuk-do's official SNS channel won the best awards of various SNS awards, such as receiving the'General Grand Prize' in the public sector for two consecutive years at the '13th Korea Communication Awards', and the'Grand Prize' at the'Social I Awards 2020'. It has been swept away and is considered one of the best examples of SNS operation in public institutions.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북도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