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로봇융합연구원, 안동에 농업로봇실증센터 개소

기업 입주공간 및 농업로봇 연구개발·성능평가 테스트베드로 구성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0-10-27 [16:58]

【브레이크뉴스 경북】오주호 기자=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 27일 경북 안동에서 농업로봇실증센터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 안동에 농업로봇실증센터 개소식을 갖고 있다.   © 한국로봇융합연구원 제공

 

이번에 개소한 KIRO 농업로봇실증센터는 농림축산식품부, 경상북도, 안동시의 지원으로 수행중인 국가 R&D과제 중 농업로봇 연구개발 및 실증테스트를 위한 인프라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농업로봇의 산업화를 위한 실증테스트가 가능한 시설을 갖춘 핵심건물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경상북도 하대성 경제부지사, 안동시 권영세 시장, 한국로봇융합연구원 여준구 원장을 비롯한 도·시의원, 유관기관 등 내·외빈 20여명과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해 센터구축 경과보고 및 개발로봇 시연을 관람했다.

 

주요 연구성과로 KIRO 농업로봇자동화연구센터에서 개발중인‘밭농업 지능형 로봇 플랫폼’이 농업환경의 작업 시나리오(로터리, 휴립피복, 정식, 방제, 운반) 중 방제를 대표로 시연을 선보였다.

 

또한 고령화 되어가는 농업종사자들을 위한 고하중 운반 및 적제 농업용 어시스트 슈트를 처음으로 선보였으며 방제드론, 시설 원예용 방제로봇 그리고 과수원에서 과수를 인식하고 정밀 및 변량 살포를 하여 농업인의 농약 중독을 최소화 하는 과수 방제로봇도 참석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KIRO 농업로봇실증센터는 밭 농업, 시설원예, 과수 등 다양한 농업환경의 테스트베드를 가지고 있다. 또한 개발로봇들의 통합 관제 운영시스템도 개발 중에 있다.

 

이울러 대동공업(주), ㈜아세아텍 등 국내 대표 농업분야 기업들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연구개발 성과의 현장적용 및 상용화에 앞장 설 계획이다.

 

한국로봇융합연구원 여준구 원장은 “인구 감소 및 고령화에 따른 노동력 부족이라는 국내 농업계의 가장 큰 문제점을 해결하고, 세계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농업로봇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Korea Robot Convergence Research Institute opens Agricultural Robot Demonstration Center in Andong

 

Consists of corporate occupancy space and agricultural robot R&D and performance evaluation test bed

 

[Brake News, Gyeongbuk] Reporter Oh Joo-ho = The Korea Institute of Robotics Convergence announced that the opening ceremony of the Agricultural Robot Demonstration Center was held in Andong, Gyeongbuk on the 27th.

 
The newly opened KIRO Agricultural Robot Demonstration Center is part of the infrastructure construction project for agricultural robot R&D and demonstration test among national R&D projects under the support of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Gyeongsangbuk-do, and Andong City, as a demonstration tester for industrialization of agricultural robots. It is a core building with possible facilities.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20 domestic and foreign guests including Gyeongsangbuk-do Ha Dae-seong, Deputy Governor of Economic Affairs, Andong-si Mayor Kwon Young-se, and President Yeo Jun-gu of Korea Robot Convergence Research Institute, and 50 people from outside and outside of the city, including related organizations, and report on the development of the center and watch a demonstration of the robot did.

 
As a major research achievement, the “field agriculture intelligent robot platform” being developed at the KIRO Agricultural Robot Automation Research Center was demonstrated as a representative of the work scenarios of the agricultural environment (rotary, retracted cover, formal, control, and transport).

 
In addition, for the first time, we introduced the assist suit for heavy-duty transport and loaded farming for aging agricultural workers, and control drones, pesticide robots for gardening facilities, and fruit trees that recognize fruit trees in orchards and spray them with precision and variation to minimize pesticide poisoning by farmers. The pesticide robot also received a lot of attention from the participants.

 
The KIRO Agricultural Robot Demonstration Center has test beds for various agricultural environments such as field farming, facility gardening, and fruit trees. In addition, an integrated control and operation system for development robots is under development.

 
Ewooler plans to take the lead in field application and commercialization of R&D achievements through joint research with major domestic agricultural companies such as Daedong Industrial Co., Ltd. and Asia Tech Co., Ltd.

 
"We will do our best to develop agricultural robots in order to solve the biggest problem in the domestic agricultural industry, such as a shortage of labor due to a decrease in population and an aging population, and to increase competitiveness in the global market," said Joon-koo Yeo, director of the Korea Institute for Robot Convergence.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