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찾아가는 문경사과축제 진행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9 [12:52]

【브레이크뉴스 경북 문경】이성현 기자=문경사과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이정각)는 ‘찾아가는 문경사과축제’행사 진행으로 대도시 소비자들에게 명품 문경감홍사과의 우수성을 홍보해 안정적인 소비층확보는 물론 문경사과의 명성을 이어나가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29일 밝혔다.

 

▲ 찾아가는 문경사과축제 진행으로 문경사과 홍보  © 문경시

 

2020 온라인 문경사과축제 프로그램 중 하나인 ‘찾아가는 문경사과축제’는 문경을 직접 방문하기 어렵거나, 문경사과축제 홈페이지에 접속하기 힘든 대도시소비자들에게 문경사과를 알리기 위해 기획했다.

 

문경농협은 이달 22일부터 28일까지 전국 115개소롯데마트에서, 대구경북능금농협 문경경제사업장은 전국 146개소 이마트에서 이달22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문경감홍사과 특별 할인판매 행사를 실시한다. 특히 롯데마트는서울역점을 비롯한 55개 점포에서, 이마트는 용산점을 비롯한 40개 점포에서 시식행사도같이 진행해 소비자들은 직접 문경감홍사과를 맛보게 된다.

 

이날 이마트에서는 ‘무료 사과나눔’깜짝 이벤트를 열어 마트를 찾은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문경사과 판매점포 정보는 문경사과축제 홈페이지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이번 행사를 위해 축제추진위원회는 축제경비에서 각 농협에 3천만원의 예산을 지원했고 문경농협과 능금농협은 약 3백 톤의 감홍사과를관내 농가로부터 매입해 이 기간중 210톤 정도를 판매하게 돼 판매금액은 2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농가는계약된 전량을 문경농협과 능금농협에 납품해 행사를 측면 지원했고 수매기관은 사비가 낀 사과도 정품으로 수매해 농가의 소득을 보장했다.

 

찾아가는 사과축제는 단순한 판촉 행사에서 벗어나 직접 생산자인 농민과 유통을담당하는 농협이 서로 상생하는 분위기를 조성해 주위의 모범이 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본 행사를 계기로 문경사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게 됐으며, 전국으로성장할 수 있는 거점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또한 농협관계자는 “앞으로도 과수농가와농협이 손잡고 한 마음으로 힘을 합쳐 문경사과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힘찬포부를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Mungyeong-si, visiting Mungyeong Apple Festival


【Break News, Mungyeong, North Gyeongsang Province】 Reporter Seong-Hyun Lee=Mungyeong Apple Festival Promotion Committee (Chairman Jeonggak Lee) promoted the excellence of the luxury Mungyeong Gamhong Apple to consumers in large cities through the'Visit Mungyeong Apple Festival' to secure a stable consumer base and It was announced on the 29th that it has provided an opportunity to continue its reputation.

 

One of the 2020 online Mungyeong Apple Festival programs, the “Visit Mungyeong Apple Festival,” was designed to promote Mungyeong Apple to large-city consumers who are difficult to visit Mungyeong or access the Mungyeong Apple Festival website.

 

Mungyeong Nonghyup will hold a special discount sale event from the 22nd of this month to the 4th of next month at 115 Lotte Marts nationwide, and the Daegu Gyeongbuk Neunggeum Nonghyup Mungyeong Economic Complex at 146 E-marts nationwide from the 22nd of this month to the 4th of next month. In particular, Lotte Mart holds a tasting event at 55 stores including Seoul Station and E-Mart at 40 stores including Yongsan, so consumers can taste the Mungyeong Gamhong Apple.

 

On this day, E-Mart held a “free apple sharing” surprise event and received a great response from consumers who visited the mart. Information on the Mungyeong Apple stores can be found on the Mungyeong Apple Festival website.

 

For this event, the Festival Promotion Committee provided a budget of 30 million won to each Agricultural Cooperative from the festival expenses, and the Mungyeong Agricultural Cooperatives and Neunggeum Agricultural Cooperatives purchased about 300 tons of persimmon apples from the farmers in the building and sold about 210 tons during this period. The sales amount is expected to reach 2 billion won.

 

Farmers provided all the contracts to the Mungyeong Nonghyup and Neunggeum Nonghyup to support the event, and the purchasing agency secured the farmhouse's income by purchasing genuine apples from private expenses.

 

The visiting apple festival is not just a promotional event, but it is setting an atmosphere in which farmers, who are direct producers, and the Agricultural Cooperative in charge of distribution, co-exist with each other, setting a model for the surrounding people.

 

A city official said, “With this event, the excellence of Mungyeong Apple has been widely publicized, and it has established a base to grow nationwide.”

 

In addition, an agricultural cooperative official said, “In the future, the fruit farmers and the Agricultural Cooperatives will join hands and work together to promote the Mungyeong apple.”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