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의원, 국민의힘 6정조위 부위원장 임명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9 [14:59]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국민의힘은 29일 김승수 의원(대구 북구을)을 국민의힘 정책위원회 6정조위 부위원장에 임명했다.

 

▲ 김승수 국회의원     ©

국민의힘 정책위원회는 이종배 정책위의장을 중심으로 총 6개의 정책조정위원회로 구성되어 있다. 김 의원은 이 중 교육위원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과학기술방송통신위원회 소관업무를 맡고있는 6정조위(위원장 : 박성중 의원)의 부위원장으로 임명받았다.

 

국민의힘 정책위 산하 정조위원회는 △국회 상임위 입법 및 정책활동 지원, △당의 주요 공약 정책개발, △능동적인 민의 수렴과 정책반영 등의 기능을 하며, 6정조위는 3개 상임위의 현안, 예산, 법안 등 주요 쟁점사항들을 정책조정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국민의힘 정책위 지도부는 김 의원이 공직 출신으로 풍부한 행정경험과 이번 국정감사에서 보여준 날카로운 정책분석력과 ‘관광산업 회복 대정부 건의서' 제출 등 대안제시 능력 등을 인정해 결정했다는 후문이다.

 

김승수 의원은 "새롭게 태어난 국민의힘 정책위 산하에서 중요한 당직을 맡게됨에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현 정부의 교육, 문화, 과학분야의 잘못된 정책에 대한 문제점 지적은 물론, 국민의힘이 수권정당으로 거듭나기 위한 합리적인 정책대안까지 제시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Rep. Seung-soo Kim appoints vice chairman of the 6th Jeongjo Committee


【Break News Daegu】 Reporter Seong-Hyun Lee = Power of the People appointed Rep. Seung-soo Kim (Buk-gu-eul, Daegu) as vice chairman of the 6th Jeongjo Committee of the People's Power Policy Committee.

 

The People's Power Policy Committee consists of six policy coordination committees, led by Lee Jong-bae, chairman of the policy committee. Among them, Rep. Kim was appointed vice-chairman of the 6th Jeong Jo-wi (Chairman: Rep. Park Seong-joong), who is in charge of the affairs of the Education Committee, Culture, Sports and Tourism Committee, and the Science and Technology Broadcasting and Communication Committee.

 

The Jeongjo Committee under the People's Power Policy Committee is responsible for △supporting legislative and policy activities of the standing committee of the National Assembly, △development of the party's major pledges and policies, △active public gathering and policy reflection. It plays a role in policy coordination of major issues such as legislation.

 

The leadership of the People's Power Policy Committee is said to have made the decision by acknowledging that Rep. Kim was from a public office, acknowledging his abundant administrative experience, his keen policy analysis, and his ability to propose alternatives, such as submitting a “recovery of the tourism industry,” the government's proposal for the government's audit.

 

Rep. Kim Seung-soo said, "I feel a great sense of responsibility for taking on an important duty under the Newly Born People's Power Policy Committee." We will even present a reasonable policy alternative to be born again.”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김승수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