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2021년 그린뉴딜·녹색자금 공모사업 3건 선정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9 [16:09]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의성군(군수 김주수)은 2021년‘그린뉴딜’사업과‘녹색자금 공모사업’에3건이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 복지시설 나눔숲  © 의성군

 

군은 산림청에서 시행하는 그린뉴딜 사업 중 생활 밀착형 숲(실외정원)과 자녀안심 그린 숲 사업,그리고 녹색자금 공모사업인 복지시설 나눔숲 사업에 선정됐으며, 특히 자녀안심 그린 숲 사업은 경상북도 내에서 의성군이 유일하게 선정됐다.

 

이를 통해 생활밀착형 숲(실외정원 조성) 총 5억원, 자녀안심 그린 숲(차도와 인도 구분) 총 2억원, 복지시설나눔 숲 조성 사업에 1억원 내외를 투자하게 된다.

 

군은 생활밀착형 정원 조성사업을 통해 의성읍 일원에 실외 정원을 조성, 지역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자녀안심 그린숲 조성사업을 통해 어린이보호구역을 중심으로 인도와 차도를 분리하는 숲을 조성, 친환경적인등하굣길을 조성하고 이웃사촌 시범마을 사업과연계하여 시너지 효과도 창출 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복지시설 나눔 숲 사업을 통해서는 요양원내 힐링 공간을 만들어 심신이 지친 어르신들께 새로운 활력소가 되어줄 것으로 보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실내 정원조성사업과 옥상 그린 숲 조성사업 등 다양한 공모사업에 추가로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해 군민들에게 아름답고 쾌적한 녹지 환경을 제공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Uiseong-gun, 2021 Green New Deal and Green Fund Selected 3 Projects


【Break News Uiseong, Gyeongbuk】 Reporter Seong-Hyun Lee = Uiseong-gun (Gunsu Kim Ju-soo) announced on the 29th that three cases were selected for the “Green New Deal” and “Green Fund Competition” in 2021.

 

Among the Green New Deal projects implemented by the Korea Forest Service, the county was selected as a life-oriented forest (outdoor garden), a child-safe green forest project, and a welfare facility sharing forest project, a green funding project. Uiseong-gun was the only one selected.

 

Through this, a total of 500 m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a living-friendly forest (creating an outdoor garden), a total of 200 million won for a child-safe green forest (divided by road and India), and around 100 million won in the welfare facility sharing forest.

 

The county expects to build an outdoor garden in Uiseong-eup through a life-oriented garden development project, improve local settlement conditions, and inspire vitality in the area. It is predicted that a forest separating the road from the road will be created to create an eco-friendly roadway, and a synergy effect will also be created by linking with the neighboring cousin pilot village project.

 

In addition, the welfare facility sharing forest project is expected to create a healing space in nursing homes, providing a new vitality for the elderly who are tired of mind and body.

 

Kim Ju-soo, head of Uiseong-gun, expressed his will, "We will provide a beautiful and pleasant green environment to the military by making efforts to be additionally selected for various public offerings such as the indoor gardening project and the rooftop green forest construction project."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