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준 의원, 소규모 학교 활성화 법안 대표발의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30 [15:54]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홍석준 의원(국민의힘, 대구 달서구갑)은 학교 통폐합으로 인한 학생들의 등하교 불편 및 지역사회 쇠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규모 학교를 활성화하고 지원하기 위한 초·중등교육법 개정안을 10월30일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 홍석준 의원     ©

지역의 학생수 감소에 따라 빈 교실이 증가하고 학교 운영의 어려움으로 인해 통폐합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교육부 및 국회 입법조사처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6~2020년) 통폐합한 초·중·고등학교는 총 255개교이다.

 

하지만, 학교 통폐합으로 인해 기존 학교가 폐쇄된 지역의 학생은 통학에 어려움을 겪게 되고, 해당 지역은 학생을 자녀로 둔 가구가 떠나면서 더욱 쇠퇴하는 악순환을 겪고 있다.

 

전문가들은 학교 등 교육시설 통폐합은 학생들의 통학거리 및 통학시간의 증가, 수업 결손 및 교육활동의 제한, 학교시설 활용도의 감소에 영향을 미친다고 지적하고 있다. 실제로 학교 통폐합으로 통학 여건이 악화된 학생들의 학부모들은 통학거리 증가 및 통학로 위험요소에 따른 안전 확보 대책 등을 요구하고 있다.

 

또한, 전문가들은 학교 통폐합 이후 교육환경이 열악해지면 지역주민의 유출로 인한 인구 감소로 이어질 수 있고, 지역의 인구 감소는 교육시설에 대한 수요기반을 더욱 악화시키고 교육시설의 입지 효율성이 저하되면서 또 다시 학교를 축소하거나 폐쇄하는 방향으로 귀결되는 악순환의 구조를 낳을 수 있다고 경고한다.

 

실제로 학교 통폐합 이후 해당 지역의 인구 감소 현상이 발생한 지자체가 있으며, 학교 통폐합에 따른 지역쇠퇴 우려 등 지역주민과 학부모의 반대로 통폐합이 무산되는 사례도 다수 발생하고 있다.

 

교육 현장에서는 학교 통폐합은 교육적인 문제에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라 지역사회와 주민들에게 미치는 영향도 크기 때문에 지자체 차원의 지원과 협조가 필요하며, 학교 통폐합으로 인해 지역사회 소멸 위기를 막기 위해 통폐합보다는 작은 학교를 살리기 위한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크다. 그리고 통폐합 대상학교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소규모학교 활성화를 위한 재정 등의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되고 있다.

 

홍석준 의원이 대표발의 한 법안은 지역의 학생수, 학생의 등하교 편의성 등을 고려하여 소규모 학교를 설립할 수 있도록 하고,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가 원격수업을 활용한 연계 운영 등 소규모 학교의 운영 및 학생 수업권 보장을 위한 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한, 동 법안은 기존의 학교 시설의 일부에 다른 학교급을 추가로 설립하여 통합 운영하는 방식으로 소규모 학교를 설립할 수 있도록 하여 학생수 감소에 따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했다.

 

홍석준 의원은 “학생수 감소 문제에 대해 단순히 학교 운영상의 측면만을 고려하여 통폐합 방식으로만 대응할 경우 등하교를 위해 매일 장거리를 이동해야 하는 등 학생들의 통학 편의성이 더욱 악화될 수밖에 없으며, 이는 학생의 안전과 학습권에 대한 위해요소가 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리고 “정보통신 기술의 발달에 따라 원격수업을 통한 다른 학교와의 연계운영 등 소규모 학교 운영 상의 어려움 극복이 가능해졌다. 학생수 감소 문제에 대해 과거와 같이 단순히 학교 통폐합으로 대응할 것이 아니라 소규모 학교 설치를 정책대안으로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Rep. Hong Seok-joon, Representative Proposal of Small School Promotion Bill


【Break News Daegu】 Reporter Seong-Hyun Lee = Rep. Suk-Jun Hong (Power of the People, Dalseo Gugap in Daegu) revised the Elementary and Secondary Education Act to revitalize and support small schools in order to solve the problems of students' commuting and declining communities due to school consolidation On October 30th, the representative announced that it had proposed.

 

As the number of students in the region decreases, vacant classrooms increase, and cases of consolidation and closure due to difficulties in school management are increasing. According to data from the Ministry of Education and the Legislative Research Office of the National Assembly, there are a total of 255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that have been consolidated over the past five years (2016-2020).

 

However, due to the consolidation and abolition of schools, students in areas where existing schools are closed have difficulty commuting to school, and the area is experiencing a vicious cycle of further decline as households with students as children leave.

 

Experts point out that the consolidation of educational facilities such as schools has an effect on the increase of students' commuting distances and hours, loss of classes and restrictions on educational activities, and a decrease in the utilization of school facilities. In fact, parents of students whose commuting conditions have deteriorated due to the consolidation of schools are demanding measures to increase the distance to school and to secure safety according to risk factors on the commuting route.

 

In addition, experts argue that if the educational environment deteriorates after the consolidation of schools, it can lead to a decrease in population due to the outflow of local residents, and the decrease in the local population further worsens the demand base for educational facilities and decreases the location efficiency of educational facilities. It warns that it can lead to a structure of vicious cycles that results in the direction of shrinking or closing schools.

 

In fact, there are local governments that have experienced a decrease in the population of the area after the school consolidation and abolition, and there have been many cases in which the consolidation has collapsed against the opposition of local residents and parents, such as concerns about regional decline due to school consolidation.

 

In the field of education, school consolidation is not limited to educational issues, but has a large impact on local communities and residents, so support and cooperation at the local government level is required. There are many voices that there is a need for policy support to save them. In addition, as the number of schools subject to consolidation and abolition is expected to continue to increase, opinions have been suggested that financial support is needed to vitalize small schools.

 

The bill, initiated by Congressman Hong Seok-joon, allows the establishment of small schools in consideration of the number of students in the region and the convenience of students going to and from school, and the operation of small schools and student class rights such as linkage operation using remote classes by the state and local governments. We are providing support for guarantees. In addition, the bill made it possible to set up a small school in an integrated manner by establishing an additional school level in some of the existing school facilities, thereby solving the problem caused by the decrease in the number of students.

 

Rep. Hong Seok-joon said, “If we respond to the problem of decreasing the number of students by simply considering the aspects of school operation and only in a consolidation method, the convenience of commuting to school will inevitably worsen, such as having to travel long distances every day to and from school. It can be a risk factor for,” he said. And “With the development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t has become possible to overcome difficulties in operating small schools, such as linking with other schools through remote classes. It is necessary to consider the establishment of a small school as a policy alternative to the problem of reducing the number of students, not simply by consolidating schools as in the past.”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