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약돌한우․돼지, 공격적 마케팅 성과 얻어!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1-16 [11:17]

【브레이크뉴스 경북 문경】이성현 기자=문경시(시장 고윤환) 문경약돌축산물융복합명품화사업단(이하 사업단)은 지난 12일부터 15일까지 4일 간 온‧오프라인 상에서 진행된 문경약돌한우‧돼지 판매를 통해 총 3천여 만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 문경약돌한우․돼지 판매부스  © 문경시

 

사업단은 12일부터 15일까지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0 메가쇼 시즌2에 참가해 다양한 문경약돌한우․돼지 상품과 이벤트를 방문객들에게 소개했다. 개막 첫날인 12일 4일치 물량을 모두 완판한 것을 시작으로 행사기간 중 일평균 500여 명의 관람객이 문경약돌한우․돼지 부스를 방문했다. 또한 기간 중 400여 명이 ‘문경장터 약돌며느리’ 네이버밴드에 가입하는 성과를 얻었다.

 

14일 16시부터 17시 30분까지 메가쇼 현장에서 네이버밴드와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된 라이브 방송은 관람객들은 물론 박람회에 참가한 여러 향토사업단들의 높은 주목을 받은 가운데 첫 방송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박람회 및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통해 4일간 판매한 문경약돌한우․돼지 판매액은약 3천여 만원으로 단일 부스 규모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2018년 향토산업육성사업으로 문경약돌축산물융복합명품화 사업이 선정된 이래 문경시와 사업단은 문경약돌한우․돼지의 명품화와 산업화, 고부가가치화를 위해 공격적인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외식메뉴 레시피 개발을 비롯해 육포, 곰탕 등 다양한 제품을 개발해 소비자들이보다 쉽게 문경약돌 축산물을 즐길 수 있도록했다.

 

또한 매년 메가쇼에 참가해 매회 완판을 기록하고 있으며 유튜브 크리에이터 양성 및 이들을 통한 홍보활동을 비롯해 지난 9월 비즈니스 밴드를 구축한데 이어라이브커머스 등 신유통 채널에도 유연하게 대응해 소비자와의 접점을 높여가고 있다.

 

연말에는 문경약돌축산물종합유통센터 준공을 앞두고 있는 등 문경시와 사업단은문경약돌축산물 보급을 위해 2021년까지 총 4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권용문 문경약돌축산물융복합명품화사업단장은 “문경약돌축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새로운 온․오프라인 판로를 개척하고 소통채널을 정비하는 등 그간의노력이 소비자들로부터 인정을 받고 있는 것 같아 감사하다.”며, “문경약돌한우․돼지가 명실공히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한우, 돼지 브랜드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에 부응하고 새로운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Mungyeong Yakdol Korean Beef and Pig Get Aggressive Marketing Results!


[Break News, Gyeongbuk, Gyeongbuk] Reporter Lee Seong-Hyun = Mungyeong City (Mayor Yoon-Hwan Ko) The Mungyeong Cobblestone Livestock Convergence Luxury Business Group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project group) is through the sale of Mungyeong cobblestone Korean beef and pigs held online and offline for 4 days from the 12th to the 15th. It was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had recorded a total of 30 million won in sales.

 

The project team participated in the 2020 Mega Show Season 2 held at KINTEX from the 12th to the 15th and introduced a variety of Mungyeong yakdol Korean beef and pig products and events to visitors. On the first day of the opening, on the 12th, an average of 500 visitors a day visited the Mungyeong Yakdol Hanwoo and Pig booths, starting with the sale of all 4 days' worth of goods. Also, during the period, more than 400 people joined the “Mungyeong Marketplace Yakdol-in-law” Naver Band.

 

The live broadcast, which was conducted in real time through Naver Band and YouTube at the mega show site from 16:00 to 17:30 on the 14th, received high attention from not only visitors but also several local businesses participating in the fair.

 

The sales of Mungyeong Yakdol Korean beef and pigs sold for 4 days through the fair and real-time live broadcasting were about 30 million won, recording the largest sales ever in a single booth.

 

Since the Mungyeong Cobblestone Livestock Convergence Luxury Business was selected as the local industry promotion project in 2018, the city of Mungyeong and the project group have been aggressively moving towards the luxury, industrialization and high value-added of Mungyeong cobbled Korean beef and pigs. In addition to the development of a restaurant menu recipe, various products such as jerky and gomtang have been developed to make it easier for consumers to enjoy Mungyeong Pebble livestock products.

 

In addition, it participates in mega shows every year and is sold out every time, and after establishing a business band last September, including training YouTube creators and promoting them through them, we are increasing the contact point with consumers by flexibly responding to new distribution channels such as live commerce.

 

With the completion of the Mungyeong Pavilion Livestock Distribution Center at the end of the year, the city of Mungyeong and the project group are planning to invest a total of 4 billion won by 2021 for the distribution of Mungyeong Pavilion Livestock Products.

 

Kwon Yong-moon, head of the Mungyeong Pavilion Livestock Products Convergence Luxury Business Division, said, “I am grateful that the efforts that have been recognized by consumers, such as opening new online and offline markets and establishing communication channels to promote the excellence of Mungyeong Pavilion livestock products. “We will continue to strive to meet the needs of various consumers and actively cope with new changes so that Mungyeong Yakdol Korean beef and pig can establish themselves as Korea's representative Korean beef and pig brands.”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