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철도, 성탄 트리 점등 행사 가져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1-27 [13:27]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도시철도공사는 지난 26일 본사 4층 하늘정원에서 대구교통문화선교회와 도시철도기독선교회가 함께‘2020년 성탄 트리 점등식’행사를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 성탄 트리 점등 행사  © 대구도시철도

 

이날 행사는 정명식 목사(호산나교회)의 사회로 박삼식 목사(매호교회)가‘한 밤의 찬송’이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하고, 대구교통문화선교회 증경회장인 김형천 원로목사(은천교회)의 축도, 이태훈 달서구청장․신경섭 대구도시철도건설본부장․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사장의 축사, 성탄트리 점등 순서로 진행됐다.

 

본사 주변을 환하게 밝힐 성탄 트리는 높이 25m, 폭 10m 규모로 예년보다 크게 만들었으며, 별 모양 등 다양한 장식이 어우러져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께 따뜻한 위로가 되고 크리스마스 및 연말 분위기 조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성탄 트리는 오는 12월 31일까지 불을 밝힌다.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 홍승활은 축사를 통해“성탄 트리의 환한 불빛이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시민들과 공사 임직원 모두에게 희망과 위로를 주는 소망의 불빛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Metropolitan Railroad Brings Christmas Tree Lighting Event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eong-hyun = Daegu Metropolitan Rapid Transit Corporation announced on the 27th that the Daegu Transportation Culture Mission and the Urban Railway Christian Mission held a “2020 Christmas Tree Lighting Ceremony” at the Sky Garden on the 4th floor of the headquarters.

 

The event was hosted by Pastor Myung-Sik Jung (Hosanna Church), and Pastor Sam-Sik Park (Maeho Church) preached a sermon under the title of'Song of the Night', and a congratulatory message from Senior Pastor Kim Hyeong-cheon (Euncheon Church), the president of Daegu Transportation Culture Mission The congratulatory remarks by the head of Dalseo-gu, the head of the Daegu Urban Railroad Construction Headquarters, Shin Gyeong-seop, the head of the Daegu Metropolitan Rapid Transit Corporation, Hong Seung-hwan, and the lighting of the Seongtan Tree were conducted in this order.

 

The Christmas tree, which will brighten up the area around the headquarters, is 25m high and 10m wide, and it is made larger than usual, and various decorations such as star shapes are expected to provide warm comfort to citizens exhausted from Corona 19 and contribute to the creation of Christmas and year-end atmosphere. The Christmas tree will be lit until December 31st.

 

In a congratulatory remark, Seung-Hwal Hong, President of Daegu Metropolitan Rapid Transit Corporation, said, "I hope that the bright light of the Christmas Tree will be a light of hope that gives hope and comfort to all citizens and employees of the corporation exhausted from Corona 19."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