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탁 전 의원 별세...향년 87세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1-30 [17:34]

【브레이크뉴스 】이성현 기자=대구 수성구 출신 국민의힘 상임고문인 윤영탁 전 국회의원이 29일 별세했다. 향년 87.

 

  © 윤영탁 전 의원

윤 전 의원은 3선 국회의원과 국회 사무총장을 역임했다. 건설부 관료 출신으로 건설부 경주개발소장, 국토이용국장, 서울지방청장 등을 역임한 후 정계에 입문했다. 12·14·16대 국회의원과 국회 행정위원장, 교육위원장을 지냈다. 특히 윤 전 의원은 6.25 전쟁 당시에는 소년병으로 참전하기도 했다.

 

유족으로는 권춘자 여사와 장남 윤종근(주식회사 메르시 부회장) 씨와 차남 윤창근(전 예금보험공사 감사) 딸 경훈, 계훈 씨가 있고, 손자 윤대열(NH증권 과장), 손녀 윤자원이 있다.

 

빈소는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 4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다음달 1일이다. 장지는 용인공원묘원에 마련됐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un Young-tak, former member of Congress... 87 years old

breaknews Lee Sung-hyun=

 

a former member of Parliament, yun Young-tak, a permanent highly-respected member of the public's power from Soo sung-gu, Daegu, said on Thursday. 87 years old.

 

Yun served as a third-line member of Parliament and secretary general of the National Assembly. He was a bureaucrat in the Ministry of Construction and served as director of the Gingang Development Center of the Ministry of Construction, director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Use, and head of the Seoul Regional Office, and then entered the political field. He during the 12th, 14th, and 16th National Assembly members, the Administrative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and the Chairman of education.

 

The bereaved families include Mrs. Kwon Chun-jae, her eldest son, Yoon Jong-geun (Vice Chairman of Mercy Co., Ltd.), Han Nam Yun Chang-geun (former audit of the Deposit Insurance Corporation), daughter Kyung-Hoon, And Gye-hoon, and grandchildren Yoon Dae-yeon (nh securities chief), and granddaughter Yoon.

 

Vinso was set up in room 4 of the funeral home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the visit is on the first day of next month. Jangji was set up at Yongin Park Cemetery.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