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민 주춘연씨 아름다운 기부 '귀감'

가 -가 +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0-12-02 [20:54]

  © 영천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영천】박영재 기자=영천시민 주춘연 씨(문내동)가 100만원의 장학금을 (재)영천시장학회(이사장 최기문)에 기탁했다고 영천시가 2일 밝혔다.

 

영천시에 따르면 주춘연 씨는 최무선과학관에서 과학해설사로 일하며 방문객들에게 관람안내 및 전시해설 등을 통해 영천이 낳은 위대한 과학자인 최무선 장군의 업적을 기리고, 특히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에게 기초과학을 쉽게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는 학습의 장을 제공하며 가족단위의 문화콘텐츠 형성에 이바지 하고 있다.

 

주 씨는 어릴 때부터 하고자 하는 바가 있어 배움에 생각이 많았으나 형편이 여의치 않아 꿈을 펴지 못해 늘 아쉬움을 갖고 있어, 경제적으로 어려운 환경에 있는 학생들을 볼 때마다 어떻게든 돕고 싶다는 마음이 있었지만 선뜻 기회가 나지 않던 차에 장학금 기탁에 관한 기사를 보고 용기를 내어 장학회를 찾게 되었다고 한다.

 

주춘연 씨는 “비록 저는 꿈을 이루진 못했지만 저의 작은 나눔이 어린 학생들의 희망찬 꿈을 키워가는 밑거름이 되기를 간절히 기원한다”며 소감을 전했다.

 

최기문 이사장은 “영천의 희망은 이렇듯 순수하고 따뜻한 마음을 가진 분들로부터 나온다”며, “지역의 인재들이 꿈을 펼치며 힘껏 날아오를 수 있도록 아름다운 기부를 실천해 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소중한 뜻을 귀하게 받아 살기 좋고 교육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oungcheon Citizen Joo Chun-yeon Beautiful Donation'Example'

 

[Break News] Reporter Park Young-jae = Yeongcheon City said that Yeongcheon citizen Joo Chun-yeon (Moonnae-dong) has donated a scholarship worth 1 million won to the Yeongcheon Market Association (Chairman Choi Ki-moon).

 

According to the city of Yeongcheon, Joo Chun-yeon works as a science commentator at the Choi Moo-seon Science Museum and commemorates the achievements of General Moo-seon Choi, a great scientist born by Yeongcheon, through guides to visitors and exhibits. It provides a place for learning that can be understood and experienced, and contributes to the formation of cultural contents for families.

 

Mr. Joo had a lot of thoughts about learning because he had something he wanted to do from a young age, but he was always regretful that he couldn't realize his dreams because he wasn't able to afford it. It is said that after seeing an article about donating a scholarship, he was encouraged to visit the scholarship society.

 

Joo Chun-yeon said, "Although I have not achieved my dream, I sincerely wish that my little sharing will serve as the foundation for cultivating the hopeful dreams of young students."

 

Chairman Ki-moon Choi said, “The hope of Yeongcheon comes from people with such a pure and warm heart.” “We sincerely thank you for making beautiful donations so that local talents can fulfill their dreams and fly to their fullest. We will endeavor to create an environment that is pleasant to live and good for education.”

 

박영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