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 울릉 대형카페리선 사업 속도 낸다

가 -가 +

황진영 기자
기사입력 2020-12-21 [13:10]

 

▲ 포항지방해양수산청 전경     ©오주호 기자

 

【브레이크뉴스 울릉】황진영 기자= 포항지방해양수산청(이하 포항해수청)은 포항~울릉간 대형 카페리선 운항 관련 최종 여론을 수집하고 공모 절차를 진행하기 위한 공청회를 모레(23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공청회에서는 이번 공모사업에 참여 또는 관심을 갖는 업체 또는 단체 관계자들과 함께 공모사업 전반적인 내용 설명과 의견을 나누고 공청회 결과에 따른 공모절차(공고 등)가 진행 된다고 덧붙였다.

 

앞서 포항해수청은 지난 달 17일 울릉군청에서 대형 여객선 유치 공모사업에 따른 의견수렴을 위한 주민 대표 및 지역 언론인 간담회를 가지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울릉도는 겨울철 기상악화로 지난 20일 7일만에 소형 여객선이 운항 되는 등 난항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공모사업이 원활하게 추진 돼 전천후 카페리선 운항이 이뤄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포항지방해양수산청관계자는 “코로나19바이러스 감염 확산 추세를 감안해 공청회 참석 인원은 30인 미만으로 제한하고 공고 기준에 따른 공청회 진행임으로 이해관계자들이 참석해 주시길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해수청 차원의 이번 공모사업은 기존 여객 선사들의 이윤추구로 흔들리는 연안 해운정책의 방향을 바로잡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 Ulleung large café ship operation hearing held, business speed improved

 

The Pohang Regional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Administrati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Pohang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Administration) announced on the 21st that it will hold a public hearing on the 23rd to collect final public opinion on the operation of a large ferry ship between Pohang and Ulleung and to proceed with the competition procedure.

 

At the public hearing, it was announced that the public offering procedure (announcement, etc.) will be in progress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public hearing, explaining the overall contents of the public offering project and sharing opinions with companies or group officials who are participating in or interested in the public offering project.

 

Earlier, on the 17th of last month, the Pohang Sea and Water Administration held a meeting with resident representatives and local journalists to collect opinions on the contest to attract large passenger ships at Ulleung-gun Office to collect various opinions.

 

Ulleungdo is experiencing difficulties, such as a small passenger ship being operated in 7 days on the 20th due to bad weather in winter.

 

An official from the Pohang Regional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Office said, “In consideration of the spread of the corona 19 virus, the number of participants in the public hearing is limited to less than 30, and we hope that stakeholders will attend as the hearing is conducted according to the public announcement criteria.

 

Meanwhile, the public offering project at the level of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is expected to be an opportunity to correct the direction of the coastal shipping policy, which is shaken by the profits of existing passenger carriers.

 

 

황진영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