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포항시장 2021년 시정운영 방향은 ‘지속가능한 포항을 향한 도시의 대전환’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04 [14:23]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이강덕 경북 포항시장은 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2020년 주요성과 및 2021년 시정운영방향’에 대해 설명하고 현재의 엄중한 상황과 위기를 지속가능한 도시로의 도약의 기회로 만들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 시장은 코로나와 지역경제 위기 등 대내외적 위기와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그린웨이를 중심으로 일상의 변화와 함께 철강을 넘어 이차전지, 바이오·헬스, 친환경 에너지 등 미래신산업과 해양문화관광·물류산업으로의 대전환을 통해 대한민국 리더이자 환동해권 글로벌 도시로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2021년 시정운영 슬로건인 ‘삶과 도시의 대전환’을 발표했다.

 

이와 함께 ‘시민행복’, ‘경제활력’, ‘도시환경을 위해 3대 분야 18개 추진과제 전략 시행에 시정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시민행복‘을 위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를 최우선으로 방역과 경제가 공존하고 안전·안심·편함의 머물고 싶은 도시로 만들어나간다는 방침이다.

 

▲ 이강덕 포항시장이 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1년 시정운영방향에 대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오주호 기자

 

포항시는 이를 위해 선제적·대대적·공격적 검사 확대로 코로나19를 차단하고 이상기후·재난·재해 사전 예방에 만전을 기해 피해구제지원금 지급, 흥해특별도시재생사업 추진 등 실질적인 피해구제와 촉발지진 진상규명 등 후속과제를 해결하고, 초·중·고 전 학년 무상급식 확대, 청년층 주거부담 경감을 위한 행복주택 건립 등 전 생애를 책임지는 생활복지 실현과 가족행복플랫폼, 공공도서관 등 공공형 생활인프라도 대폭 확충한다는 계획이다.

 

▲ 이강덕 포항시장이 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1년 시정운영방향에 대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 오주호 기자


또한, 우수한 인재 포항유입 유도 및 전문인력 양성, 4차산업혁명에 따른 신정장동력 확보 및 기업유치, 산업구조 다양화 등을 통해 일자리 창출로 51만 인구회복에 집중한다는 개획이다.

 

특히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포항사랑상품권 발행,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금융지원, 온라인·비대면 전환 지원을 통해 소상공인, 중소기업 맞춤형 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

 

아울러, 철강산업 재도약기술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여 철강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배터리 리사이클링 생태계 조성, 이차전지 관련 기업 유치를 통한 차세대 배터리 산업을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세포막단백질연구소·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지식산업센터 등 연구인프라 확충, 바이오기업 유치를 통한 바이오·헬스산업 생태계 조성, 연구중심의 의과대학·스마트병원 유치와 중소벤처기업 육성 및 역량강화,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러스터 조성으로 디지털과 수소연료전지사업 경쟁력 확보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시는 포항의 가장 중요한 자산인 바다와 강을 활용해 해양문화관광·물류산업 육성에 매진하고, 환호공원 특급호텔유치 및 클라우드 조형물·해상케이블카 설치를 통한 환호공원 관광명소화, 환동해해양복합전시센터 건립, 영일만항 환동해 관광·물류 중심항만 육성, 동해안대교(영일만횡단구간) 건설 등을 반드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깨끗한 공기, 푸른 도심을 위해 6.6km인 포항 철길숲을 효자에서 유강까지 2.7km 연장해 형산강의 상생인도교와 연결하고 포스코대로 등 숲길 보행로를 점진적으로 확장하고, 장기에서부터 호미곶까지 영일만 남파랑길을 22년까지 조성해 해안둘레길(112km)을 완성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지난해 11월 착공한 학산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양학천∙칠성천∙두호천 복원을 추진해 도시의 생명력을 회복하고 중앙동, 송도동, 신흥동 일원의 도시재생사업을 본격 추진해 새로운 공동체 가치를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인 ‘숨 쉬는 포항, 지속가능한 에코파크’ 추진과 대기환경 개선, 깨끗하고 맑은 물 공급을 통해 시민건강을 보호하고 도시의 녹색 생태계를 회복하는 데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전례 없는 코로나19 대유행과 지역경제 위기 등 국내외로 어려운 여건이 지속되고 있다”며 “올해는 비상시정, 혁신시정 운영으로 대내외적 위기를 극복하고, 위드 코로나(With 코로나)와 뉴노멀(New normal) 시대 철저한 준비를 통해 산업구조와 도시환경 전환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시민 밀착행정 추진으로 시민들의 행복한 삶을 보장해 지속가능한 도시로 도약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영상:포항시 제공>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Mayor Lee Kang-deok, the direction of municipal administration in 2021 “The Great Transformation of a Sustainable City”

 

Mayor Kang-deok Lee “We will respond quickly and flexibly to crisis and change in the city”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Gyeongbuk Pohang Mayor Lee Kang-deok held a New Year's press conference in the city hall conference room on the 4th, explaining the'major achievements in 2020 and the direction of municipal administration in 2021', and the current situation and crisis as a sustainable city. He expressed his determination to make it an opportunity for a leap forward.

 
This market quickly responds to internal and external crises and changes such as corona and regional economic crisis, and with daily changes centered on the greenway, beyond steel, new future industries such as secondary batteries, bio-health, and eco-friendly energy, and marine culture tourism and logistics. The 2021 municipal administration slogan'Great Transformation of Life and City', which expresses the will to leap forward as a leader in the Republic of Korea and a global city in the East Sea region through a major transformation into industry, was announced.

 
Along with this, it was decided to focus all of the capabilities of municipal administration on implementing strategies for 18 initiatives in three areas for “citizen happiness,” “economic vitality,” and “urban environment.

 
The policy is to create a city where people want to stay where quarantine and economy coexist, and where they want to stay safe, secure, and comfortable, with the priority of protecting the lives and property of citizens for “citizen happiness”.

 
To this end, the city of Pohang blocks Corona 19 by expanding preemptive, large-scale, and aggressive inspections, pays damage relief subsidies to prevent abnormal climates, disasters, and disasters in advance, and promotes the Heunghae Special City Regeneration Project. The realization of life welfare, family happiness platform, and public life infrastructure such as public libraries, such as the expansion of free meals for all grades of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and the establishment of a happy house to reduce the housing burden of youth. It is a plan to expand.

 
In addition, the plan is to focus on the recovery of the 510,000 population by creating jobs through inducing the inflow of excellent talents to Pohang and nurturing professional manpower, securing new power for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attracting companies, and diversifying the industrial structure.

 
In particular, it plans to expand customized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and SMEs by issuing Pohang Love Gift Certificates, supporting card fees for small business owners, financial support, and online/non-face-to-face conversion support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addition, it is planning to strengthen the steel industry competitiveness by promoting the steel industry re-leap technology development project in earnest, and to preoccupy the next-generation battery industry by creating a battery recycling ecosystem and attracting companies related to secondary batteries.

 
In addition, expanding research infrastructure such as the Cell Membrane Protein Research Center, Green Vaccine Demonstration Support Center, and Knowledge Industry Center, creating an ecosystem for the bio-health industry by attracting bio companies, attracting research-oriented medical schools and smart hospitals, and fostering small and medium-sized venture companies and strengthening their capabilities. By creating a hydrogen fuel cell power generation cluster, it has decided to accelerate the securing of competitiveness in the digital and hydrogen fuel cell business.

 
In addition, the city is committed to fostering the marine culture tourism and logistics industry by utilizing the sea and rivers, which are the most important assets of Pohang, attracting a luxury hotel in Hwanho Park, and making Hwanho Park a tourist attraction through the installation of cloud sculptures and marine cable cars. He announced that he would surely promote the establishment of an exhibition center, fostering of a central port for tourism and logistics in the East Sea of ​​Yeongil Bay Port, and construction of the East Coast Bridge (Yungil Bay Crossing Section).

 
In addition, for clean air and a greener city, the Pohang Railroad Forest, which is 6.6 km long, is extended 2.7 km from Hyoja to Yugang to connect with the win-win footbridge of the Hyeongsan River, gradually expanding the forest trails such as Posco Road, and the Namparang Road in Yeongil Bay from Janggi to Homigot. It is planned to be built by the year 22 to complete the coastal circumference (112km).

 
Along with this, starting with the Haksancheon Ecological River Restoration Project, which started in November last year, the restoration of Yanghakcheon, Chilseongcheon and Duhocheon streams was promoted to restore the vitality of the city, and the urban restoration projects in Jungang-dong, Songdo-dong, and Sinheung-dong were promoted in earnest. It is a plan to create value.

 
In addition, we plan to put all our efforts into protecting citizens' health and restoring the city's green ecosystem through the promotion of a smart green city development project, “Breathing Pohang, Sustainable Eco Park,” improving the air environment, and supplying clean and clean water.

 
Pohang Mayor Lee Kang-deok said, “Difficult conditions at home and abroad, such as the unprecedented corona 19 pandemic and regional economic crisis, are continuing.” “This year, we will overcome internal and external crises through emergency correction and innovative correction operation, and with Corona and New Normal. (New normal) Through thorough preparation for the era, we will actively cope with the transformation of industrial structure and urban environment, and we will do our best to leap into a sustainable city by ensuring a happy life for citizens by promoting citizen-friendly administration.”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