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펜션 욕실서 4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가 -가 +

황진영 기자
기사입력 2021-01-06 [16:32]

 

  © 케티이미지뱅크

 

【브레이크뉴스 경북울릉】황진영 기자=지난5일, 울릉도 한 펜션 욕실에서 4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 5일 경북 울릉군 울릉읍 소재 모 펜션 욕실에서 S씨(남,49,대구시)가 사망한 상태로 발견 됐다고 6일 밝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숨진 S씨가 이틀째 출근하지 않고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직장 동료의 신고를 받고 해당 펜션 수색에 나서 5일 오후 3시40분께 욕실 바닥에 엎드려진 채로 숨져있는 것을 발견하고 울릉군보건의료원으로 이송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현장 도착 시 굳은 채 시신이 발견된 것으로 보아 사망한 뒤 시간이 좀 지난 것 같다"며 "특이점은 발견되지 않았지만 경찰이 구체적인 사인에 대해 조사 중 인걸로 알고있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A man in his 40s found dead in the bathroom of A pension on Ulleungdo Island

 

[Break News Gyeongbuk Ulleung] Reporter Hwang Jin-young=A man in his 40s was found dead on the 5th in a pension bathroom on Ulleungdo, and the police investigated.

 

According to the police and fire departments, on the 6th, Mr. S (male, 49, Daegu City) was found dead in the bathroom of a mo pension located in Sadong-ri, Ulleung-eup, Ulleung-gun, Gyeongsangbuk-do.

 

The police and the fire department went to the bathroom floor at 3:40 pm on the 5th after receiving a report from a co-worker saying that Mr. S, who died for the second day, did not come to work and could not be reached.

He found that he was lying prostrate and transferred to the Ulleung-gun Health and Medical Center.

 

An official from the fire department said, "It seems that some time has passed since the death, considering that the body was found solid upon arrival at th

 

 

 

황진영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