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의혹'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 탈당..."결백 밝히고 돌아오겠다"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07 [16:16]

▲ 김병욱 국회의원    

 

【브레이크뉴스 】오주호 기자=성폭력 의혹이 제기됐던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이 7일 탈당 의사를 밝혔다.

 

이날 김병욱 의원은 입장문을 통해 "당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결백을 밝힌 후 돌아오겠다"고 전했다.

 

앞서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가 지난 6일 오후 유튜브 채널 생방송에서 국민의힘 김병욱 국회의원(포항남·울릉군)이 지난 2018년 10월 15일 당시 자유한국당 000 의원실 인턴 김 모양을 안동 그랜드 호텔에서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즉각 반박 성명을 내고 “사실무근이라며, 민형사상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Rep. Kim Byung-wook, the power of the people, withdrew from...

 

[Break News] Reporter Joo-ho Oh = The power of the people, who was suspicious of sexual violence, Rep. Kim Byung-wook announced his intention to withdraw from the party on the 7th.

 
On that day, Rep. Kim Byung-wook said, "He will return after revealing his innocence."

 
On the afternoon of the afternoon of the 6th, Parliamentarian Kim Byeong-wook (Pohangnam, Ulleung-gun) raped Kim, an intern at the 000 Congressional Office of the Liberty Korea Party, at Andong Grand Hotel on October 15, 2018 Claimed to have done.

 
Regarding this, Congressman Kim immediately issued a refutation statement and said, "It is unfounded and will take civil and criminal measures.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