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 한통이면 구미시 청사 출입 가능

구미시 18일부터 QR대신 전화 기반 출입명부 시행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1-16 [21:34]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구미시(시장 장세용) 출입이 기존의 전자출입부(QR코드) 및 수기방식에서 전화기반 출입방식으로 변경된다.

 

▲ 구미시는 18일부터 코로나 상황이 종식되는 시저까지 청사 출입 방식을 전화기반 방식으로 변경하기로했다  © 구미시 제공


구미시는 시민들이 시청을 출입할 때마다 QR코드를 찾아들어가서 다시 이를 시청사에 배치도어 있는 기구에 접촉해야 했던 불편함을 해소하는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본격 시행되는 18일부터 코로나19 상황종료 시까지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 및 행정복지센터 등 관내 청사를 출입 할때는 각 청사마다 부여된 대표전화(080-232-XXXX)로 전화하면 간단하게 출입이 허용된다.

 

실제, 청사 입구에 안내되어 있는 080 대표번호로 전화를 걸면 “방문등록이 완료 되었습니다”라는 메세지와 함께 통화가 종료되고 출입하면된다. 구미시는 “확보한 개인정보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을 때 역학조사에만 사용, 4주간 보관 후 자동 폐기된다”고 밝혔다.

 

안풍엽 정보통신과장은 “전화 기반 출입명부는 개인정보 보호와 출입 대기 불편해소 및 확진자 발생 시 출입자 동선을 신속 하게 파악하여 코로나19 확산방지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서비스 시행 후  다중이용시설, 사회복지시설 등으로 서비스를 점차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전문이다>

Kumishi, if you call, you can enter and exit the building

Kumi City implements phone-based access number instead of QR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ung-hyun =

Kumi City (market jangseye yong) access is changed from the existing e-entry unit (QR code) and the device method to the telephone class access method.

 

Kumishi explained that every time citizens entered and exited the city hall, they would visit the QR code and again relieve the inconvenience of having to contact the organization that was placed in the town hall.

 

Accordingly, from the 18th day of full-time implementation until the end of the COVID-19 situation, when entering and exiting the main office, and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the representative telephone (080-232-XXXX) given to each government building is simply allowed.

 

In fact, if you call the 080 representative number that is located at the entrance of the building, the call will end and you will be asked to enter and exit with a message that says "Your visit registration has been completed." "The personal information secured will only be used for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when the COVID-19 confirmer occurs, and will be automatically disposed of after four weeks of storage," Kumishi said.

 

"The telephone-based access department is expected to contribute to the prevention of covid-19 spread by quickly identifying the inconvenience of personal information protection and waiting for access, and in the event of a confirmed person," said Aan Soon-yop, director of the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Division, "after the implementation of the service, we will gradually expand the service to multi-use facilities, social welfare facilities, etc."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