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021대구국제청소년스포츠축제(ICG) 2023년으로 연기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1-18 [15:46]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시는 당초 올해 7월 8일부터 13일까지 6일간 개최 예정이던 2021대구국제청소년스포츠축제(ICG)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2023년으로 연기한다고 18일 밝혔다.

 

▲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인증대회인 국제청소년스포츠축제(이하 ICG)를 2012년 국내 최초로 유치해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으며, 이어 2021년 대회를 다시 유치해 지난해부터 대회 지원을 위한 ICG추진단(대구광역시체육회)이 운영에 들어가며,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돌입했다.

 

그러나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대유행으로 2020년 케치케메트ICG(헝가리)가 취소되었으며, 우리나라 평창에서 개최 준비 중이었던 평창동계ICG는 2021년 2월에서 2022년으로 1년 연기됐다.

 

이러한 상황 속에 대구시와 ICG위원회는 올해 7월 정상적인 대회 개최는 어렵다고 판단했다. 대구시와 ICG위원회는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주 참가 계층인 청소년 선수단의 안전과 입국 시 자가격리 등의 문제를 종합적으로 고려, 긴밀한 협의 끝에 대회를 2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연기된 2021대구ICG는 2022년 코벤트리ICG(영국)에 이어 2023년에 개최된다.

 

대구시는 ICG위원회, 유관기관 등과 협의해 2021년 중으로 변경 일정을 확정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2023년 ICG대회를 코로나19를 모범적으로 극복한 대구의 국제적 위상 강화와 건강하고 활력 넘치는 도시 이미지를 세계에 알리는 기회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준비기간이 늘어난 만큼 선수단과 참가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대회를 즐길 수 있도록 철저한 대책을 수립하고, 다양하고 의미 있는 프로그램을 기획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성공적인 스포츠축제로 개최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City, 2021 Daegu International Youth Sports Festival (ICG) postponed to 2023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eong-hyun = Daegu City announced on the 18th that it will postpone the 2021 Daegu International Youth Sports Festival (ICG), which was originally scheduled to be held for 6 days from July 8 to 13 this year, to 2023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Daegu City successfully hosted the International Youth Sports Festival (ICG), an 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certified competition, for the first time in Korea in 2012, followed by hosting the event again in 2021, and from last year the ICG Promotion Team ( Daegu Metropolitan Sports Association) began operation, and the preparations for the competition began in earnest.

  
However, due to the global corona 19 pandemic, the Kecskemet ICG (Hungary) was canceled in 2020, and the Pyeongchang Winter IGC, which was preparing to be held in Pyeongchang, Korea, was postponed for one year from February 2021 to 2022.

 
In this situation, Daegu City and the ICG Committee decided that it would be difficult to hold a regular event in July this year. Daegu City and the ICG Committee decided to postpone the competition for two years after close consultation, taking comprehensive consideration of issues such as preventing the spread of Corona 19, the safety of the youth athletes, and self-isolation upon entry. The postponed 2021 Daegu IGC will be held in 2023 following Coventry IGC (UK) in 2022.

  
Daegu City plans to confirm the change schedule in 2021 in consultation with the ICG Committee and related organizations. The city of Daegu plans to actively use the 2023 ICG Games as an opportunity to enhance Daegu's international status, which has overcame Corona 19, and to publicize the image of a healthy and energetic city to the world.

  
Daegu City Culture, Sports and Tourism Bureau Director Park Hee-joon said, “As the preparation period has increased, we will establish thorough measures so that athletes and participants can enjoy the tournament in a safe environment, and plan various and meaningful programs to hold it as a successful sports festival in the post-corona era. I will do everything I can to prepare.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