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포항이 심상치 않다

최근 1주일 사이 40명 확진 하루 평균 5.72명꼴 포항 지역 '멘붕'

가 -가 +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1-01-18 [15:29]

 【브레이크뉴스 경북】박영재 기자=포항의 확진자 추이가 심상치 않다. 17일을 기준으로 최근 1주일 사이 포항에서는 총 4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하루 평균 5.72명꼴이다.

 

  © 중대본 분석 자료


특히, 1주일 가운데 가장 최근인 17일 확진자 10명이 나오면서 포항 지역을 멘붕에 빠뜨리고 있다. 17일을 제외한 16일에는 2명, 15일 4명, 14일 8명, 13일 3명, 12일 9명, 11일에는 4명이 각각 발생했다.


18일 월요일 오후 2시까지 포항지역에서는 2명의 감염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유증상을 보여 선별진료소에 가서 확인된 경우다. 경북도 관계자는 “유증상을 보였다는 것은 전파 가능성도 있다는 의미" 라며 “계속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가족 등 추가 확진자가 나올 수있다”고 걱정했다.

 

포항 외에 18일 구미에서도 3명이 추가로 나타났는데, 1명은 경남지역 n차 감염, 다른 한명은 지난 간호학원 상황에서 격리되었다 해제 직전 확진 판정을 받은 케이스이고, 다른 한명은 해외 유입으로 밝혀졌다. 이날 2시까지 경북에서는 모두 7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확인됐다.

 

  중대본 분석 자료


한편, 17일 0시까지 경북에서는 포항 10명을 포함, 구미와 상주에서 2명씩, 경산,영천,김천,고령에서 각 1명씩의 확진자가 나왔다.


현재까지 경북에서는 2천384명의 확진자가 나왔고, 최근 1주일간 120명국내 120명(해외유입 제외)이 발생하여, 주간 일일평균 17.1명이 발생하였으며, 현재 2,384명이 자가격리 중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Corona 19 Pohang is awarded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Lee Sung-hyun =

 

Pohang's confirmed model is not unique. A total of 40 confirmed persons occurred in Pohang in the last week as of the 17th. An average of 5.72 people per day.

 

In particular, the most recent 17 days of the week, 10 confirmed people are coming out and putting the Pohang area in Menbung. There were 2 people on the 16th except the 17th, 4 on the 15th, 8 on the 14th, 3 on the 13th, 9 on the 12th, and 4 on the 11th respectively.

 

By 2:00 p.m. on Monday 18, two additional infected people had occurred in the Pohang area. If you show the bee certificate and go to a screening center and confirmed. Officials in Gyeongbuk-do said, "The fact that the bee vapor showed a possible propagation," and "we are continuing to conduct inspections. Additional confirmations such as family members may come out," he worried.

 

In addition to Pohang 18, three additional people appeared in Europe and America, one was isolated in the situation of gyeongnam n-car infection, the other was isolated from the last nursing school situation, the case was confirmed immediately before release, the other was found to be an overseas influx. By 2:00 p.m. on this day, an additional seven confirmed persons had been confirmed in all of Gyeongbuk.

 

On the other hand, by 0:00 p.m. on the 17th, 10 pohang people were included in Gyeongbuk, two from Kumi and Resident, and one from Gyeongsan, Yeongcheon, Gimcheon, and Advanced Age.

 

To date, 2,384 confirmers have come out in Gyeongbuk, and 120 people in the country (excluding foreign imports) have occurred in the past week, resulting in a weekly daily average of 17.1 people, and 2,384 are currently self-qualified.

 

 

박영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