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공식 유튜브 ‘보이소 TV’ 실버버튼 받는다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1-19 [15:21]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19일 도의 공식 유튜브채널 ‘보이소 TV’의 구독자 수가 10만 명을 돌파함에 따라 유튜브 본사로부터 실버버튼을 받는다고 밝혔다.

 

▲ 경북도청 보이소TV 구독자10만영상 썸네일  © 경북도청

 

‘보이소 TV’의 10만 명 돌파는 19년 3월 본격 운영 이후 1년 10개월 만에 이루어낸 것으로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 중 서울에 이어 두 번째 달성이다.

 

‘보이소TV’는 경북도의 주요정책과 문화, 관광, 특산물 등을 재미있고 톡톡 튀는 감성 영상으로 구성해 기존 행정기관에서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과의 차별화로 많은 주목을 받아왔다.

 

또 코로나19 범국민 캠페인(#이제다시경북, #올해보다오래, #stay_home)시행, 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우리동네 자랑 씨리즈’, 공무원이 직접 출연해 대중의 공감을 이끈‘니 지금 뭐하노’등을 꾸준히 연재하며 인기몰이를 했다.

 

이 같은 성장세에 힘입어 20년에는 제10회 대한민국 SNS 대상 종합대상(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을 비롯해 3개 분야의 SNS 어워드의 대상을 석권하며 온라인 소통을 가장 잘한 자치단체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경북도는 보이소 TV 구독자 수 10만 명 돌파를 기념한 유튜브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는 1. 19일 ~ 26일까지 보이소 TV에서 진행되며, 참여 방법은 보이소 TV 내 이벤트 영상에 축하 댓글과 구독 인증을 하면 응모가 가능하고, 당첨자에게는 기프티콘 등 푸짐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도민 여러분의 관심과 참여로 구독자 수 10만을 돌파한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21년에는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소상공인, 특산물 등 민생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는물론 대중의 꾸준한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는 재미있는 영상 제작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buk-do official YouTube “Boiso TV” silver button received.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eon Lee = Gyeongsangbuk-do announced on the 19th that it will receive a silver button from the YouTube headquarters as the number of subscribers to the official YouTube channel'Boiso TV' exceeds 100,000.

  
'Boiso TV' surpassed 100,000 people in 1 year and 10 months after full operation in March 19, and is the second achievement after Seoul among 17 regional governments nationwide.

 
'Boiso TV' has garnered a lot of attention for its differentiation from the YouTube channel operated by the existing administrative agencies by compiling the main policies, culture, tourism, and special products of Gyeongbuk-do with interesting and popping emotional videos.

 
In addition, the Corona 19 pan-national campaign (#Now Gyeongbuk, #Longer than this year, #stay_home) was implemented,'Our neighborhood pride series' for local small businesses, and'What are you doing now? It continued to be serialized and became popular.

  
Thanks to this growth, in 20 years, it won the 10th Korea SNS Awards (Minister of Science and Technology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and the three SNS awards, and was named as the local government with the best online communication.

  
Meanwhile, Gyeongbuk Province will hold a YouTube event to commemorate the exceeding 100,000 subscribers of Booso TV. The event will be held on Booso TV from January 19th to 26th, and participation method is possible by submitting congratulatory comments and subscription verification to the event video in Booso TV, and the winners will be provided with a generous gift such as a gifticon.

  
Gyeongsangbuk-do Governor Lee Cheol-woo said, “Thank you for exceeding 100,000 subscribers with the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citizens.” We will focus on producing interesting videos that can attract constant interest and participation.”   volume_up content_copy   share star_border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