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코로나19 바이러스 청사 내 유입 원천 차단 효과 톡톡

자동분사 방역기, 승강기 내 안티바이러스 LED램프 등 첨단 방역시스템 구축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22 [15:27]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스마트 첨단 방역시스템 구축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청사 내 유입을 원천 차단하고 코로나로부터 안전한 클린 청사 조성을 위해 노력한 결과 지금까지 단 한 건의 감염사례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22일 밝혔다.

 

▲ (사진)은 포항시 청사 내 설치된 자동분사 방역기  © 포항시 제공



또한, 지난해 코로나19 지역확산이 본격화될 즈음 방역 최전선에 있는 포항시 청사 내에 감염사례가 발생할 경우 행정 공백에 따른 피해가 매우 클 것을 우려해 청사방호를 위해 전력을 기울여 왔다.

 

2차 대유행이 시작된 7월 무렵 출입이 허용된 청사 지하 1층과 1층 출입구에 전국 최초로 자동분사 방역기, 비대면 얼굴인식 체온계, 자동분사 손소독기를 설치해 출입자에 대한 방역을 강화했다.

 

또한 전자출입 명부(QR코드 시스템)를 도입하고 청사안내 직원을 배치해 철저히 출입관리와 청사를 방문하는 시민들의 안전한 민원상담을 위해 민원응대 부스를 설치하는 등 민원편의 제공에도 노력을 기울여 왔다.

 

최근에는 시청사 내 모든 승강기에 코로나 바이러스,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폐렴균, 노로바이러스 등에 살균 효과가 있는 안티바이러스 LED를 설치해 24시간 가동함으로써 감염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에 설치한 LED램프는 자외선(UV)이 아닌 가시광선으로, 405nm 강도의 파장을 방사해 유해균을 살균하는데 인체에 무해하며, 국립전파연구원, 한국조명ICT연구원 등 권위 있는 기관으로부터 광생물학적 안전성 및 살균성적을 인증받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관내 향균필름 보급, 청내 방역 게이트 설치, 호미곶면 행정복지센터 원스톱 언택트 시스템 구축 등의 방역시스템 강화와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지금까지 단 한 건의 감염사례도 발생하지 않고 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청사가 되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Tok Tok Tok Tok Tok Tok To Block Inflow Sources In Corona 19 Virus Office Building

 
Advanced quarantine systems such as automatic injection quarantine and anti-virus LED lamps in elevators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Pohang city announced on the 22nd that there has not been a single case of infection so far as a result of efforts to block the inflow of the corona 19 virus into the government building by establishing a smart advanced quarantine system and to create a clean building that is safe from corona. .

 

In addition, when the spread of Corona 19 in the area began in earnest last year, if an infection case occurs in the Pohang city hall, which is at the forefront of quarantine, the damage caused by the administrative gap was very large, so we have been putting all our efforts to protect the government building.

 

In July, when the second pandemic began, the nation's first automatic injection quarantine, non-face-to-face face recognition thermometer, and automatic injection hand sterilizer were installed at the entrances on the first basement and the first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where access was allowed to strengthen quarantine.

 

In addition, efforts have been made to provide convenience for civil complaints, such as introducing an electronic access list (QR code system) and arranging office guide staff for thorough access control and installing a civil complaint response booth for safe civil counseling for citizens visiting the government building.

 
Recently, all elevators in the city hall are equipped with anti-virus LEDs that have sterilizing effects on coronavirus, E. coli, Staphylococcus aureus, pneumococcus, and norovirus, and are operating 24 hours to prevent infection.

 
The LED lamp installed this time is not ultraviolet (UV) light, but visible light, which radiates a wavelength of 405 nm to sterilize harmful bacteria, which is harmless to the human body, and photobiological safety and sterilization from authoritative institutions such as the National Radio Research Institute and the Korea Lighting ICT Research Institute. You can use it with confidence by getting your grades certified.

 
An official from Pohang City said, “From the beginning of the outbreak of Corona 19 last year, there has been only one case of infection so far with the strong cooperation of citizens and strengthening the quarantine system, such as distributing antibacterial film in the hall, installing a quarantine gate in the office, and building a one-stop untouch system at the Homigot-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t has not occurred,” he said, “We will continue to make various efforts to become a safe government office from Corona 19.”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