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장학회에 지역 인재육성 장학금 기탁 줄이어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2-24 [16:16]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장학회는 24일 코로나19로 어려운 가운데서도 포항의 미래를 위한 인재육성 장학금이 줄을 잇고 있다고 밝혔다.

 

▲ (사진 왼쪽부터) 한양대학교 윤지찬 군, 포항시학교급식지원센터 김주락 조합장, 이강덕 포항시장, 포항시여성단체협의회 김정례 회장, ㈜한국산업이엔지 이찬우 대표  © 포항시장학회 제공

 

이날 포항시학교급식지원센터(조합장 김주락) 1천만 원, ㈜한국산업이엔지 이찬우 대표 5백만 원, 포항시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정례) 3백만 원, 한양대학교 1학년 윤지찬 군이 50만 원의 장학금을 기탁했다.

 

포항시학교급식지원센터는 지난 2017년부터 매년 1천만원의 장학금을 기탁하며 지역인재육성에 동참하고 있다.

 

김주락 조합장은 “장학금 기탁을 통해 미래의 주역이 될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학생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 공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산업이엔지 이찬우 대표는 환갑을 맞아 배우자 김연희씨가 가족을 위해 평생 희생한 남편을 위해 가장 특별하고 의미 있는 선물이 무엇일까 고민하던 중 장학금 기부를 선물했다.

 

이찬우∙김연희 대표 부부는 평소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 늘 관심을 갖고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으며, 지난 2012년에도 장학금 1천만 원을 기탁한 바 있다.

 

포항시여성단체협의회에서 전달 된 장학금은 회원들이 지역농어민 살리기 농수산물 판매를 통해 조성한 기금으로 마련했다.

 

포항시 여성단체협의회는 1987년 창립돼 그동안 지역사회 발전과 소외된

 

이웃에 대한 봉사 실천 등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와 양성평등 실천, 환경보호,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 오고 있다.

 

김정례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학업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의 학생들이 포항시 미래를 책임질 인재로 커나갈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성금을 기탁하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꾸준히 나눔을 실천 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포항제철고를 졸업하고 한양대 공대(인텔리젼스 컴퓨팅학부) 장학생으로 입학하는 윤지찬 군은 2020년 포항시장학회 인재육성 장학금 전액을 코로나19로 본인보다 더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써 달라고 포항시장학회에 기탁 했다.

 

윤지찬 군은 중학교 3학년 재학 중 월광독서클럽 활동을 하며 남녀상호존중 캠페인을 통해 모은 성금을 장학금으로 기부했으며, 또한 클래식 음악을 숙성시켜 만든 파인애플 식초를 팔아 모은 돈을 고등학교 3학년 재학 중 에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위해 포항시장학회에 장학금으로 기탁한 바 있다.

 

윤지찬 군은 “인류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가 되고자 하는 포부를 밝히며, 계속해서 나눔의 마음을 잊지 않고 실천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강덕 이사장은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지역 교육발전을 위해 귀한 장학을 기탁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향후 포항의 인재 양성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Reduced donation of local talent training scholarships to Pohang Market Association

 
【Break News Pohang】 Reporter Joo-ho Oh = The Pohang Mayor's Association announced on the 24th that amidst the difficulties due to Corona 19, scholarships for human resource development for the future of Pohang are lined up.

 
On this day, Pohang City School Food Service Center (Chairman Joo-Rak Kim) donated 10 million won, CEO Lee Chan-woo of Korea Industrial Engineering Co., Ltd., 5 million won, Pohang Women's Association Council (Chairman Kim Jeong-rye) 3 million won, and Hanyang University freshman Yoon Ji-chan donated a scholarship of 500,000 won. did.

 
The Pohang City School Meal Support Center has been participating in local talent development by donating 10 million won annually since 2017.

 
President Joo-Rak Kim said, “I am very pleased to be able to give dreams and hopes to students who will be the leading players in the future through the donation of scholarships.” “I will try to provide safe and healthy food for students in the future.”

 
In celebration of her 60th birthday, Lee Chan-woo, CEO of Korea Industry Co., Ltd., presented a scholarship donation while her spouse Kim Yeon-hee was contemplating what would be the most special and meaningful gift for her husband, who sacrificed her life for her family.

 
Representative Lee Chan-woo and Kim Yeon-hee are always interested in neighbors in need and practice love for their neighbors, and they donated 10 million won in scholarships in 2012.

 
The scholarships delivered by the Pohang City Women's Association were raised with funds raised by members through the sale of agricultural and marine products to save local farmers and fishermen.

 
The Pohang City Women's Association was founded in 1987, and

 
It is taking the lead in expanding women's participation in society, including practicing volunteer work for neighbors, practicing gender equality, protecting the environment, and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Chairman Kim Jeong-rye said, "We have donated donations to help students in areas who have difficulty studying due to Corona 19 to grow into talents who will be responsible for the future of Pohang City, and we will continue to practice sharing in the future."

 
Ji-chan Yoon, who graduated from Pohang Steel High School this year and is admitted as a scholarship student at Hanyang University (Intelligence and Computing), deposited the full amount of the 2020 Pohang Market Association's talent development scholarship for students who are more difficult than himself with Corona 19.

 
Ji-chan Yoon, who was active in the Moonlight Reading Club during his third year in middle school, donated the donations collected through the gender mutual respect campaign as a scholarship.In addition, he sold the money collected by selling pineapple vinegar made by maturing classical music to corona while in high school. For those in need, they have donated scholarships to the Pohang Market Association.

 
Yun Ji-chan said, “We express our ambition to become a talented person who can contribute to human society, and she wants to continue to practice without forgetting the heart of sharing.”

 
Chairman Lee Kang-deok expressed his gratitude, saying, “Citizens from all walks of life have donated valuable scholarships for the development of local education.”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