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구, ‘보조금24’ 시범운영서비스 실시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2-24 [15:26]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24일부터 행정안전부의 새로운 보조금 안내서비스 ‘보조금24’를 시범 운영한다.

 

▲ 보조금24 홍보 포스터  © 대구 수성구


수성구에 따르면 ‘보조금24’는 ‘정부24’ 로그인 한번으로 나에게 맞는 정부혜택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맞춤형 안내서비스다.

 

행정안전부는 지난 1월 공모를 통해 대구 수성구, 인천 연수구, 충남 보령시 등 13개의 시범운영 대상지역을 선정해 시범운영 준비를 마쳤다. 시범운영 기간 동안 ‘보조금24’ 시스템의 개선사항과 주민 이용 불편사항을 면밀히 살펴 서비스의 완성도를 높여갈 계획이다.

 

시범운영 기간에는 대상지역 13개 지자체에 주소를 둔 주민에 한해 서비스가 제공되며, 4월 말 전국 시행 이후에는 전 국민 누구나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특히, 디지털 소외계층의 경우 신분증을 지참해 가까운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보조금24’와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보조금24’는 중앙부처 305종 서비스를 시작으로 연말에는 지자체 6천여 종 서비스, 22년에는 공공기관·민간단체 서비스까지 확대 제공할 계획이다. 보조금 혜택을 몰라서 놓치는 사례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서비스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시범운영 참여로 좋은 서비스를 한발 앞서 제공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보조금24 서비스의 빠른 정착과 확산을 통해 주민들에게 꼭 필요한 정부혜택이 빠짐없이 제공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Suseong-gu,'Subsidy 24' pilot operation service


[Break News Daegu] Reporter Seong-Hyun Lee = Suseong-gu, Daegu (Gu, Dae-Kwon Kim) will be piloting a new subsidy information service “Subsidy 24” from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from the 24th.

 

According to Suseong-gu,'Subsidy 24' is a customized information service that allows you to check the government benefits that are right for you with one login of'Government 24'.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completed preparations for the pilot operation by selecting 13 areas for pilot operation, including Suseong-gu, Incheon, Yeonsu-gu, and Boryeong-si, Chungnam through a public offering in January. During the pilot operation period, the improvement of the “subsidy 24” system and inconveniences for residents will be closely examined to enhance the completeness of the service.

 

During the trial operation period, the service is provided only to residents with addresses in 13 local governments in the target area, and after the implementation of the country in late April, all citizens can use the service.

 

In particular, digitally underprivileged people can receive the same services as “Subsidy 24” by visiting the nearest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with their ID card.

 

The “Subsidy 24” plans to expand to 305 services of central government agencies, 6,000 local government services at the end of the year, and public institutions and private organizations by the end of the year. We plan to strengthen the service so that there are no more cases where people miss out on subsidies.

 

Kim Dae-kwon, head of Suseong-gu, said, “We are pleased to provide good services one step ahead by participating in the pilot operation.” “We will spare no effort to provide all necessary government benefits to residents through the rapid settlement and spread of the subsidy 24 service. I won’t.”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