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환경국·민간환경감시단, 생활폐기물 에너지화시설(SRF) 현장 견학

민간환경감시단, 환경오염 및 자원순환 인식 제고 공감대 형성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2-24 [15:14]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24일 환경국 및 남구 복지환경위생과 직원 22명과 민간환경감시단 13명은 포항시 생활폐기물 에너지화시설(SRF)을 견학했다고 밝혔다.

 

  © 포항시 제공

 

이번 견학은 환경오염행위 감시와 환경오염사고 발생 시 빠른 대처 및 자원순환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해 시민과 함께 극복할 수 있는 대안을 찾고자 마련됐다.

 

이날 생활폐기물 에너지화시설 홍보관에서 △생활폐기물 발생 및 처리과정의 이해 △생활폐기물의 수거 및 매립․처리와 생활폐기물 에너지화 연료원 활용 △폐기물배출 최소화와 재활용 처리실태 등 생활폐기물에서 에너지를 회수하는 다양한 방법에 대한 교육 후 시설 현장을 견학했다.

 

정영화 환경국장은 환경관련 공무원과 민간환경감시단의 역할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포항시는 포항철강공단의 고질적인 환경문제 해소를 위해 빠르게 대처하고, 환경위기 문제를 사람 중심으로 개선해 ‘지속가능한 녹색환경도시’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019년부터 가동 중인 생활폐기물 에너지화시설은 생활폐기물 중 가연성 폐기물을 선별․파쇄 후 연료화해 발전소에서 에너지를 생산하는 시설로 생활쓰레기의 매립을 대체할 수 있는 대안으로서 ‘저탄소 녹색성장과 자원순환형 사회’ 구축을 위해 꼭 필요한 시설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Environment Bureau/Private Environment Monitoring Group, Field Trip to SRF

 
Private environmental monitoring team, raising awareness of environmental pollution and resource circulation, forming consensus

 
[Break News Pohang] Reporter Joo-ho Oh = Pohang City announced on the 24th that 22 employees of the Environment Bureau and Nam-gu Welfare and Environment Hygiene Division and 13 civilian environmental supervisors visited Pohang City's Household Waste to Energy Facility (SRF).

 
This tour was designed to look for alternatives that can be overcome with citizens to monitor environmental pollution behaviors, to quickly respond to environmental pollution accidents, and to raise awareness about resource circulation.

 
On this day, at the Public Relations Center for Household Waste Energy Facilities △Understanding the generation and treatment process of domestic waste △Collection, reclamation and disposal of household waste, and utilization of fuel sources for household waste energy △Minimization of waste discharge and various ways to recover energy from household waste such as recycling After training on the method, we toured the facility site.

 
Environment Bureau Director Jeong Hwa-hwa emphasized the role of environmental officials and private environmental monitoring groups, and said, “Pohang City will continue to respond quickly to resolve the chronic environmental problems of the Pohang Iron and Steel Industrial Complex, and improve the environmental crisis with a focus on people to become a'sustainable green environment city'. "I will create it."

 
The household waste-to-energy facility, which has been in operation since 2019, is a facility that produces energy at a power plant by sorting and crushing combustible wastes among household wastes and converting them into fuel.As an alternative to landfilling of household waste,'Low Carbon Green Growth and Resource Circulation Type It is a necessary facility for building a society.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