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5개 지자체, 보조금 한눈에 확인 서비스 시범운영

오는 4월 정식개통 앞두고 있어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2-24 [15:04]

【브레이크뉴스 】이성현 기자=대구시 동구, 서구, 수성구, 달서구, 달성군 등 5개 지자체가 보조금24 운영서비스를 통해 지원받을 수 있는 보조금 지원에 대해 정보를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오는 4월 정식 개통을 앞두고 있으며 이에 앞서 주민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시범운영에서 총 30개 지자체가 공모에 참여하여 대구는 5개 구·군이 선정되었다.

 

대구 5개 지자체 이외에도 인천 연수구, 미추홀구와 충남 보령, 아산, 서산, 서천, 청양, 홍성 등에서 실시되며 이를 통해 ‘송파 세 모녀 사건’, ‘대구 두 자매 사건’과 같이 사회적 약자가 받을 수 있는 혜택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몰라서 못 받는 비극은 없어질 전망이다.

 

▲ 보조금24 포스터   © 대구시

 

보조금24는 정부24(www.gov.kr)를 통해 중앙부처가 제공하는 양육수당, 에너지바우처, 청년우대형청약통장 등 300여 종의 수혜서비스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그동안 각 정부기관에서 지급하는 보조금을 확인하기 위해 부처의 누리집에 접속하거나 행정기관을 직접 방문해야 했던 불편이 대폭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보조금 신청방법을 모르거나 보조금 대상자인데도 몰라서 못 받는 사례도 크게 줄어들 전망이며, 현재 받고 있고 향후에 받을 수 있는 각종 혜택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시범운영 지역으로 선정된 대구의 동구, 서구, 수성구, 달서구, 달성군의 주민이면 누구나 ‘정부24’에 접속해 지원받을 수 있는 보조금 정보를 한 번에 확인 가능하며 비대면 방식에 어려움을 느끼는 디지털 소외 계층도 가까운 주민센터에 방문하면 ‘보조금24’와 동일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김정기 대구시 기획조정실장은 “대구시가 보조금24 시범서비스를 선제적으로 시행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보조금24를 통해 정부 서비스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시민만족도 및 삶의 질 향상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It provides information on subsidy support that five local governments, including Dong-gu, Seo-gu, Suseong-gu, Dalseo-gu, and Dalseong-gun, can receive through the subsidy 24 operation service.

 

This service is expected to be officially opened in April, and a total of 30 local governments participated in the competition in a pilot operation conducted for residents prior to this, and 5 gus and counties were selected for Daegu.

 

In addition to the five local governments in Daegu, it is held in Yeonsu-gu, Michuhol-gu, Chungnam, Boryeong, Asan, Seosan, Seocheon, Cheongyang, Hongseong, etc. Despite the fact, the tragedy that cannot be received because of not knowing is expected to disappear.

 

Subsidy 24 is a system that allows you to check 300 types of beneficiary services such as parenting allowance, energy vouchers, and youth preferential subscription bankbooks provided by the central government through the Government 24 (www.gov.kr). It is expected that the inconvenience of having to access the website of the ministry or visit the administrative agency in person to check the subsidy provided will be greatly resolved.

 

In addition, the number of cases that cannot be received because they do not know how to apply for subsidies or who are eligible for subsidies are expected to decrease significantly, and various benefits that are currently being received and that can be received in the future can be checked at a glance.

 

Any residents of Dong-gu, Seo-gu, Suseong-gu, Dalseo-gu, and Dalseong-gun of Daegu selected as the pilot operation area can access'Government 24' and check the subsidy information at once and feel the difficulty in the non-face-to-face method. If you visit a community center near the class, you can receive the same services as'Subsidy 24'.

 

“I think it is meaningful that Daegu City will preemptively implement the subsidy 24 pilot service,” said Kim Jeong-ki, head of the Daegu City Planning and Coordination Office. “Through subsidy 24, we will actively work to eliminate the blind spots of government services and improve citizen satisfaction and quality of life. I said.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대구, 대구시, 국가보조금, 보조금 24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