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설비부문, 직책자 '등대형 리더'로 키운다

직책자 등대형 리더십 교육 실시 ... MZ세대와 소통하는 리더 양성

가 -가 +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1-02-24 [20:17]

▲ 포항제철소 설비부문 직책보임자들이 리더십 교육을 수강하고 있다.   © 포항제철소 제공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포스코 포항제철소 설비 부문이 등대형 리더 양성에 나섰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17일부터 20일 3일간 포항제철소 설비부문은 현장 직책자들을 대상으로 등대형 리더십 교육을 실시했다.

 

코로나 19 확산 상황을 감안해 교육은 3일 간 7차수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현장 직책자 3백여명이 교육에 참여했다.

 

이번 교육은 배려와 존중을 바탕으로 소통하는 '등대형 리더' 양성에 초점을 맞췄다. 현장의 목소리를 귀기울여 듣는 리더를 양성하여 직책자와 일반 직원 사이의 소통의 벽을 없애고 자유롭게 소통하는 조직으로 변모하기 위해서다.

 

등대형 리더는 어두운 바다를 멀리 비추는 등대처럼 스스로를 낮추면서 나아갈 방향을 알려주는 리더를 일컫는 말이다. 포스코는 기업시민 실천 가이드를 통해 어떤 위치에서든 직원들과 소통하고 직원들이 본연의 업무에 몰입할 수 있도록 돕는 등대형 리더십을 강조해왔다.

 

교육은 겸손한 리더십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수직적이고 위계적인 조직문화, 권위적인 일방향 소통을 탈피하고 수평적인 소통을 해야 협업을 강화할 수 있다는 것이다.

 

특히 교육은 최근 늘어나고 있는 MZ세대 직원들과 소통하는 방법 또한 다뤄 눈길을 끌었다. 교육에 참여한 직책자들은 교육 말미에 체크리스트를 통해 자신이 속한 조직의 문화와 스스로의 리더십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교육에 참여한 임동규 파트장은 "젊은 직원들이 늘어나면서 기존의 권위적인 소통의 한계를 느꼈었는데, 구체적인 방법을 알려주어 유익했다"며 "현장에서 직원들의 이야기를 경청하고 소통하는 리더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포항제철소 설비부문은 앞으로도 직책자는 물론 구성원들의 소통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교육을 펼칠 예정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Works' facility division, fostered as a'lighthouse leader'

 

 Conducting large-scale leadership training, such as those who have been in charge, cultivating leaders who communicate with MZ generation
  

[Break News Pohang] Reporter Park Young-jae = The POSCO Pohang Works' facility division announced on the 24th that it has started to cultivate light-sized leaders.

 

For three days from the 17th to the 20th, the Pohang Works' facility division conducted light-large leadership training for field-level employees.

 

In consideration of the spread of Corona 19, the training was divided into 7 rounds over 3 days, and about 300 field officers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This education focused on fostering'lighthouse leaders' who communicate based on consideration and respect. The goal is to cultivate leaders who listen to and listen to the voices of the field, remove the barriers of communication between officers and general employees, and transform into an organization that communicates freely.

 

A lighthouse leader is a term that refers to a leader who lowers itself and gives directions as if it were a lighthouse that illuminates the dark sea far away. POSCO has emphasized the light-scale leadership that communicates with employees from any position through the corporate citizenship practice guide and helps employees immerse themselves in their work.

 

Education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modest leadership. Collaboration can be reinforced only through horizontal communication, breaking away from vertical and hierarchical organizational culture and authoritative one-way communication.

 

In particular, education drew attention by covering how to communicate with the increasing number of MZ generation employees.

 

* MZ generation: collectively referred to as the'millennial generation' born in the early 1980s to early 2000s and the'Generation Z'born in the mid-1990s to the early 2000s Employees who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had time to review the culture of their organization and their leadership through a checklist at the end of the training.

 

Dong-gyu Lim, part manager, who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said, "As the number of young employees increased, I felt the limitations of the existing authoritative communication, but it was beneficial by telling me specific methods." Delivered.

 

Meanwhile, the Pohang Works facility division will continue to provide various training programs to strengthen communication capabilities of not only employees but also employees.

박영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