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재 의원, 교육부 특별교부세 10억1,100만원 확보

포항장성고, 빗물 누수, 더위·추위 해결, 소음방지 등 학습환경 개선 기대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2-26 [15:41]

▲ 김정재 국회의원     © 김정재 의원실 제공

 

【브레이크뉴스 】오주호 기자=국민의힘 김정재 국회의원(포항·북구)은 26일 교육부로부터 특별교부세 10억 1,1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특별교부세를 배정받은 장성고등학교는 개교(2004년)한 지 16년이 지나 노후된 창문으로 빗물이 새어 들어오는 등 학생들이 불편을 호소했다.

 

또 단열이 제대로 되지 않아 냉난방 시 에너지 손실이 발생해 창문교체사업의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다.

 

이번 특별교부세 10억 1,100만원 확보로 장성고 65실의 노후된 창문을 새롭게 교체해 누수와 추위 문제를 해결하고 학생들이 소음이 줄어든 환경에서 학습에 집중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정재 의원은 “더 안전하고 편안한 학교에서 학생들이 더 행복한 학교생활을 할 수 있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교육당국과 함께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Rep. Kim Jeong-jae secured 1,111 million won in special grant tax from the Ministry of Education

 
Pohang Jangseong High School, rainwater leak, heat and cold solution, noise prevention, etc., are expected to improve the learning environment

 
【Break News 】Reporter Joo-ho Oh = Power of the People Kim Jeong-jae,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Pohang and Buk-gu), announced on the 26th that he had secured a special grant tax of 1,11 million won from the Ministry of Education.

 
Jangseong High School, which was assigned a special grant tax this time, complained of inconvenience, such as rainwater leaking through an old window after 16 years of opening (2004).

 
In addition, the need for window replacement projects has been raised as energy loss occurs during heating and cooling due to poor insulation.

 
With this special grant tax of 1,111 million won, the old windows in 65 rooms of Jangseong High School will be replaced to solve the problem of leakage and cold, and students will be able to focus on learning in an environment with less noise.

 
Rep. Kim Jung-jae said, “I hope that students can have a happier school life in a safer and more comfortable school.” “I will do my best with the education authorities to improve the educational environment in the future.”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