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농식품 수출에 차별화된 전략으로 강력한 드라이브 건다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2-26 [15:12]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북도가 지난해 경북 농식품 총 수출액 6억 3천 4백만불을 기록해 사상최고치를 경신한 가운데 차별화된 홍보‧판촉을 통해 농식품 수출에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겠다고 26일 밝혔다.

 

▲ 온라인 수출상담회  © 경북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자료에 따르면 금년 1월 기준 경북 농식품 수출은 4천 백만불을 기록해 전년 동기(3천 3백만불)대비 26.9%나 증가해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도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품목별로는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면역력 향상과 관련되는 인삼류가 199.7%로 급격하게 증가하였고, 김류 89.0%, 유자 37.2%, 배추 35.9%, 김치 25.2%, 포도 17.7%, 딸기 11.2%, 음료류 3.5% 등이 성장세를 주도했다.

 

국가별로는 지속적으로 신남방정책을 추진한 결과로서 인도네시아에 대한 농식품 수출이 123.4%로 크게 증가하였고, 중국 60.0%, 홍콩 21.7%, 태국 18.3%, 싱가포르 11.4%, 베트남 7.8% 순으로 증가했으며, 기존시장인 네덜란드 46.1%, 미국 31.0% 등도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경상북도가 이러한 수출상승세를 유지하는 데에는 코로나19라는 상황을 극복하고자 적극적으로 추진한 비대면 온라인 상담회의 역할이 컸으며, 인도네시아, 홍콩, 태국, 싱가포르 등에서 현지인을 활용한 판촉활동을 추진하는 등 다양한 노력의 산물로 보인다.

 

김종수 경상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수출이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지만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미래를 준비하는 전략이 필요하다”며, “금년에는 샤인머스캣에 이은 새로운 스타품목을 발굴하고, 해외시장 다변화를 위해 신남방국 시장강화와 신북방국 시장개척을 동시에 진행할 것이며, 비대면 상황에 맞춘 국가별 온라인유통망에 진출하는 등 과거와 차별화된 홍보‧판촉을 통해 경북도 농식품 수출에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buk Province, a strong drive for agri-food exports with differentiated strategies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un Lee = Gyeongbuk Province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will take a strong drive to export agri-food through differentiated promotions and promotions, while Gyeongbuk Province recorded an all-time high of $634 million in exports of Gyeongsangbuk-do.

 

According to data from the Korea Agricultural and Fishery Food Distribution Corporation, as of January this year, Gyeongbuk agrifood exports recorded 4 million dollars, an increase of 26.9% compared to the same period last year (3 million dollars), continuing a steep rise despite the ongoing Corona 19 situation.

 

By item, ginseng, which is related to improving immunity, increased sharply to 199.7% due to the prolonged period of Corona 19, laver 89.0%, yuzu 37.2%, cabbage 35.9%, kimchi 25.2%, grape 17.7%, strawberry 11.2%, beverage 3.5 % And others led the growth.

 

By country, as a result of continuing the New Southern Policy, exports of agri-food to Indonesia increased significantly to 123.4%, followed by 60.0% in China, 21.7% in Hong Kong, 18.3% in Thailand, 11.4% in Singapore, and 7.8% in Vietnam. Markets such as the Netherlands (46.1%) and the US (31.0%) are also on the rise.

 

The role of a non-face-to-face online consultation meeting actively promoted to overcome the situation of Corona 19 was large in maintaining such export growth in Gyeongsangbuk-do, and various efforts such as promoting promotion activities using local people in Indonesia, Hong Kong, Thailand, and Singapore. It seems to be the product of

 

Kim Jong-soo, head of the Gyeongsangbuk-do Agricultural and Livestock Distribution Bureau, said, “Despite Corona 19, exports are on the rise, but we are not satisfied with this and we need a strategy to prepare for the future.” “This year, we discovered a new star item following Shine Muscat, In order to diversify the overseas market, we will simultaneously strengthen the new southern market and develop the new northern market, and will take a strong drive to export agri-food to Gyeongbuk province through differentiated promotions and promotions from the past, such as entering an online distribution network tailored to non-face-to-face situations. I will.”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