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소상공인 긴급 피해구제지원금 이의신청 및 추가접수

설 명절 전에 지급된 긴급 피해구제지원금으로 소상공인들 숨통 트여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3-01 [15:48]

▲ 포항시청 전경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과 민생경제활성화를 위해 지난달 8일부터 19일까지 집합금지 및 영업피해 업종에 종사하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긴급피해구제지원금을 신청을 받아 지급했다.

 

지원금은 집합금지 업종 5종(유흥단란주점, 콜라텍, 홀덤펍, 파티룸)에 2백만 원을, 영업피해 업종 8종(노래연습장, 식당카페, 실내체육시설, 직접판매홍보관, PC방, 숙박업, 여행사, 목욕탕)에 1백만 원을 각각 설 명절 전부터 지급해 왔다.

 

포항시는 지난 2월 19일 마감일 기준으로 전체 신청 11,092건 중 9,540건 10,037백만 원을 지급해 지급률이 86%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숨통을 트이게 해 어려움 속에서도 많은 위안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미지급된 신청 건은 총 1,552건으로, 업종 미해당 및 불명확, 휴·폐업 등이 1,469건이고 단순 보완으로 지급이 가능한 건이 83건으로 확인됐다.

 

이에 오는 3월 3일부터 7일까지(5일간) 이의신청 기간을 두고 지급 받지 못한 소상공인들에게 서류보완 등을 통해 지급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아울러, 당초 접수 기간을 놓친 소상공인들을 위한 촘촘한 그물망 지원이 될 수 있도록 이의신청 기간 중에 추가 접수를 받으며, 추가 접수는 당초 지급 대상과 동일하고 포항시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접수로만 가능하다.

 

김종식 일자리경제실장은 “이번 지원금 지급을 통해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한다”며 “이의신청과 추가 접수 등 빈틈없는 지원으로 민생경제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petition and additional receipt of emergency damage relief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The emergency damage relief subsidies paid before the Lunar New Year holidays open up the breath of small business owners.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Pohang City is offering emergency damage relief subsidies to small business owners engaged in business-damaged businesses from the 8th to the 19th of last month in order to recover the local economy stagnant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nd revitalize the people's livelihood. I received an application and paid it.

 
Subsidies are KRW 2 million for 5 types of business that are prohibited from gathering (entertainment  danran pub, collate, hold'em pub, party room), 8 types of business damaged (singing practice center, restaurant  cafe, indoor sports facility, direct sales promotion center, PC cafe) , Lodging, travel agencies, and public baths), each of which has been paid 1 million won since before Lunar New Year holidays.

 
Pohang City has paid 10,037 million won to 9,540 out of 11,092 applications as of the deadline of February 19, and the payment rate is 86%. .

 
A total of 1,552 unpaid applications were confirmed, with 1,469 cases of non-applicable and unclear business types, closures and closures, and 83 cases that can be paid by simple supplementation.

 
Therefore, it is planned to decide whether to pay the small business owners who did not receive payment from March 3 to 7 (5 days) by supplementing documents.

 
In addition, an additional application is received during the objection application period to provide a dense net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missed the original application period, and additional application is the same as the original payment target, and can only be submitted online through the Pohang city homepage.

 
Kim Jong-sik, head of the Job Economics Department, said, “I hope this subsidy will be a little consoling to the small businessmen who are having a hard time with the ongoing Corona 19.” “We will do our best to stabilize the people's livelihood with thorough support such as appeals and additional filings. "He said.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