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지역의배달 플랫폼 구축 소상공인 지원나서

서비스사업자 인성데이타(주)와 구축․운영 업무 협약체결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3-02 [17:18]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시가 대구형 배달 플랫폼으로 코로나19와 플랫폼 기업의 과도한 수수료 징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의 부담 경감에 나선다.

 

대구시는 2일 대구형 배달 플랫폼 서비스사업자로 인성데이타(주)를 선정하고, 서비스사업자, 대구사랑상품권 운영대행사(대구은행), 골목상권 관련 단체들과 대구형 배달 플랫폼의 성공적 안착을 위한 상생협력 협의체를 출범했다.

 

▲ 대구형 배달플랫폼 구축·운영 협약  © 대구시

 

대구시는 대구형 배달플랫폼은 기존 배달앱의 6 ~ 13%(부가세 별도) 수준의 중개수수료율을 2%(부가세 별도)로 낮추고, 추가적인 광고비나 가맹점비 무료, 3%(부가세 별도) 수준인 결제수수료율도 2.2%(부가세 별도)로 낮춰, 최소 5%p 정도의 수수료 절감 효과를 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대구형 배달플랫폼에 대구사랑상품권의 모바일 결제 기능을 추가해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한 대구사랑상품권으로 시민들이 편리하고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음식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히, 가입 및 첫 이용 할인 쿠폰을 지급하고, 기존 배달앱에서는 대부분 사라진 이용 마일리지 적립제(주문액의 0.5% 내외)를 시행해 배달 주문 서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에게도 혜택이 돌아가도록 할 계획이다. 그리고 실버인력을 통한 배송서비스 연계, 독거노인 방문 서비스 등 지역사회 공헌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외식업중앙회 대구광역시지회,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대구경북지회, 소상공인연합회 대구경북본부 등 관련 단체들도 지역 소상공인의 어려움에 깊이 공감하며,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지역 골목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구형 배달플랫폼의 구축·운영에 적극 협력하기로 하고, 음식점을 대상으로 사업 홍보 및 가맹점 모집을 지원할 계획이다.

 

배달 서비스 사업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 중인 가운데 지역의 배달 플랫폼 개발을 통해 소상공인의 부담을 경감하고 긍정적인 파급력을 가지고 올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상생협력 체계 구축 및 운영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을 주고 나아가 지역 골목경제를 살리는 대구형 배달플랫폼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City is working to reduce the burden of local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suffering from Corona 19 and excessive fee collection by platform companies with the Daegu-type delivery platform.

 

On the 2nd, Daegu City selected Insung Data as a service provider for the Daegu-type delivery platform, and co-prospered with the service provider, Daegu Sarang gift certificate operating agency (Daegu Bank), and organizations related to alley commercial areas for the successful settlement of the Daegu-type delivery platform. A council was launched.

 

In Daegu, the Daegu-type delivery platform lowers the brokerage commission rate of 6 to 13% (excluding VAT) of the existing delivery app to 2% (excluding VAT), and is free of additional advertising or merchant fees, and a payment fee of 3% (excluding VAT). It is also planned to be lowered to 2.2% (excluding VAT) so that it can reduce fees by at least 5%p.

 

In addition, by adding the mobile payment function of the Daegu Sarang Gift Certificate to the Daegu delivery platform, the Daegu Sarang gift certificate purchased at a 10% discount is supported so that citizens can use the food delivery service at a convenient and cheaper price.

 

In particular, it plans to provide benefits to citizens who use the delivery order service by paying subscription and first-use discount coupons, and implementing a mileage accrual system (approximately 0.5% of the order amount), which has mostly disappeared from existing delivery apps.

 

It is also expected to contribute greatly to the local community, such as linking delivery services through silver manpower and visiting services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Daegu Metropolitan City Branch of the Korea Food Service Industry Association, the Daegu Gyeongbuk Branch of the Korea Franchise Industry Association, the Daegu Gyeongbuk Headquarters of the Federation of Small Businesses also deeply sympathize with the difficulties of local small businesses, support small business owners, and establish a Daegu-type delivery platform to revitalize the local alley economy. · We will actively cooperate in operation and plan to support business promotion and affiliated store recruitment to restaurants.

 

As the delivery service business continues to grow due to the prolonged period of Corona 19, the development of regional delivery platforms is expected to reduce the burden on small business owners and bring positive ripple effects.

 

Deputy Mayor Hong Eui-rak of Daegu City said, “I will do my best to create a Daegu-type delivery platform that gives hope to local small businesses through the establishment and operation of this win-win cooperation system, and further saves the local alley economy.”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