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남구보건소 방문건강관리사업 1:1 직접 방문서비스 재개

취약계층 3,350여 가구 대상으로 방문간호사 직접 방문 및 관리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3-04 [16:42]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 남구보건소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비대면으로 진행하던 ‘방문건강서비스’를 지난달 22일부터 1:1 직접 방문으로 재개했다고 4일 밝혔다.

 

▲ 포항시가 취약계층 가구 대상으로 방문간호사가 직접 방문해 맞춤형 건강관리를 실시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방문건강서비스’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 독거노인, 다문화가정, 북한이탈주민 등 취약계층 주민 3,350여 가구를 대상으로 방문간호사가 해당 가정을 직접 찾아가 혈압, 혈당 등의 기본검진과 건강 상담 및 맞춤형 건강관리를 연중 실시하는 제도이다.

 

이 서비스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거리두기 등으로 고립감, 우울감, 무기력증 등으로 어르신 및 취약계층의 건강관리 요구도 및 심적 부담이 높은 상황에서 진행하게 됐다.

 

또한, 포항시는 자가 건강관리능력 향상을 위한 지속적인 관리와 필요할 시 보건소 프로그램을 비롯한 내·외부 자원과 연계해 보다 폭넓은 건강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포항시 남구보건소 김대현 건강관리과장은 “코로나19에서 벗어날 때까지 비대면과 대면 서비스를 병행해 취약계층의 건강관리와 코로나19로 인한 심적 부담을 최소화해 건강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Resumption of 1:1 direct visit service for visiting health care project at Nam-gu Health Center in Pohang City

 
Visiting nurses directly visit and manage 3,350 vulnerable households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Pohang City's Nam-gu Health Center announced on the 4th that it has resumed the non-face-to-face “visiting health service” from the 22nd of last month as a one-on-one in-person visit as the social distancing has eased to 1.5 steps.

 
'Visit Health Service' targets 3,350 vulnerable households such as basic living recipients, the second-class, elderly living alone, multicultural families, and North Korean defectors. Visiting nurses visit their homes for basic checkups such as blood pressure and blood sugar, and health counseling. And customized health care throughout the year.

 
This service will be conducted in a situation where the elderly and vulnerable groups have high demands for health care and emotional burden due to isolation, depression, lethargy, etc., due to distancing in the Corona 19 situation.

 
In addition, Pohang City is providing a wider range of health services through continuous management to improve self-health management capabilities and, if necessary, linking with internal and external resources including public health center programs.

 
Kim Dae-hyun, head of the health management department at Nam-gu Health Center, Pohang City, said, "We will do our best to contribute to health promotion by minimizing the mental burden of the vulnerable class and the mental burden of the corona 19 by providing non-face-to-face and face-to-face services until we get out of Corona 19." .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