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국토교통부 스마트챌린지 솔루션 확산사업 선정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3-05 [13:52]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주】이성현 기자=영주시(시장 장욱현)가 국토교통부 스마트챌린지 솔루션 확산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 경북 영주시청     ©

 

5일 영주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가 선정한 ‘2021년 한국판뉴딜(디지털) 사업의 한 분야인 ’스마트챌린지 솔루션 확산사업‘은 우수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전국적으로 확산‧보급하기 위해 지난 4일 경북 영주 등 전국 23곳(총 600억원 규모)의 도시를 최종대상지로 선정했다.

 

지난 1월 12일 국토교통부에서 스마트챌린지 솔루션 확산사업을 공모한 결과 90곳의 도시가 지원해 전국에서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바 있다.

 

영주시는 총 사업비 20억원(국비10억, 도비3억, 시비7억)을 투입해 어린이 보호구역인 8개 초등학교 앞의 횡단보도를 스마트 횡단보도로 교체해 보행자 및 운전자에게 안전관련 정보를 실시간 제공하고 신호시간 조절 등이 가능하도록 해 교통사고 예방과 보행자 편의를 증대 시킬 예정이다.

 

또한 사람들이 많이 찾는 부석사, 소수서원, 영주시외버스터미널, 시민운동장 등 10개소에 스마트 버스정류장을 설치해 다양한 기상상황을 실시간으로 알리고 공공 Wi-Fi 서비스, 스마트폰 무선충전, 청정공기 제공 서비스, 대기질 정보 제공 서비스, 버스이용정보 안내, CCTV설치 등 첨단기술을 적용한 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박종호 도시과장은 “이번 국토교통부의 스마트챌린지 솔루션 확산사업의 선정을 계기로 다양한 유관기관과 밀접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시민이 행복한 스마트 도시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eongju City, selected as a smart challenge solution expansion project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Break News, Yeongju, Gyeongbuk] Reporter Lee Seong-hyun = Yeongju-si (mayor Jang Uk-hyun)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Smart Challenge Solution Expansion Project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ccording to Yeongju City on the 5th, the'Smart Challenge Solution Spreading Project', a field of the 2021 Korean Pannew Deal (digital) project selec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s to spread and distribute excellent smart city solutions nationwide. A city (total of 60 billion won) was selected as the final destination.

 

On January 12th,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eld a competition for a smart challenge solution expansion project. As a result, 90 cities supported it, showing a lot of interest nationwide, and recording a high competition rate of 4:1.

 

Yeongju City invested 2 billion won in total project cost (1 billion won in government expenses, 300 million won in government expenses, 700 million won in municipal expenses) and replaced the crosswalks in front of eight elementary schools, which are children's protection zones, with smart crosswalks to provide real-time safety-related information to pedestrians and drivers Traffic accident prevention and pedestrian convenience are expected to be increased by enabling signal time adjustment.

 

In addition, smart bus stops are installed in 10 places, including Buseoksa Temple, Sosuseowon, Yeongju Intercity Bus Terminal, and Citizen Stadium, which are visited by many people, to notify various weather conditions in real time, and provide public Wi-Fi service, wireless charging of smartphones, clean air service, and standby. It plans to provide a space to which advanced technology is applied, such as quality information provision service, bus usage information guidance, and CCTV installation.

 

City Manager Park Jong-ho said, "With this selection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smart challenge solution expansion project, we will establish a close cooperation system with various related organizations to create a smart city where citizens are happy."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