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광역시, 2021 봄철 가축 예방접종 실시

가 -가 +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1-03-05 [15:14]

대구시는 가축전염병 발생으로 인한 축산농가의 경제적 손실 예방과 인수공통전염병 방역관리를 통한 시민 보건·위생 향상을 위해 3월부터 가축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기간은 3월 8일부터 5월 3일까지이며 소, 돼지, 닭, 꿀벌 약품은 구·군별 공급계획에 따라 약품 배부 후 공수의 접종 지원 또는 농가 자율접종하며 개 광견병은 시내 지정된 동물병원 수의사를 통해 접종할 계획이다.

개 광견병 예방접종 지정 동물병원 현황(168개소)은 구·군별 홈페이지의 공지사항 등을 통해 확인 가능하며 반려견을 데리고 가까운 지정 동물병원 방문 후 접종비 3천 원을 지불하면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

이번 가축 예방접종 사업의 지원 물량은 총 5개 축종, 107만2천281두(수·군)분으로, 소는 탄저·기종저 혼합, 아까바네, 설사병, 유행열 등 1만4천591두, 돼지는 열병·단독 혼합, 일본뇌염 등 1만8천90두이며, 닭은 뉴캐슬병 90만수, 개는 광견병 1만2천600두, 꿀벌은 응애, 노제마병, 낭충봉아부패병 구제를 위한 12만7천 군이다.

대구시는 이번 가축 예방접종과 더불어 조류인플루엔자, 아프리카돼지열병, 구제역 등과 같은 재난형 가축전염병 발생 방지를 위해 구·군별 가축방역관과 공수의를 통한 축산농가 예찰을 강화하고, 정기적인 소독 활동 등 농가 단위 방역수칙 이행에 대한 지도·점검도 병행 추진한다.

축산농가에 대해 예방접종 실시 여부, 소독실태 등을 점검해 가축전염병 예방법 위반 농가에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하고, 가축전염병 감염 의심 가축 발견에 따른 신고요령 등도 홍보할 계획이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가축전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적기에 예방접종, 축사 소독 실시 등 축산농가의 자구적 예방 활동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민·관 방역 주체별로 각자 위치에서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해 가축 질병 없는 청정 대구를 함께 만들자"고 강조했다.
(끝)

출처 : 대구광역시청 보도자료

박영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