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포항시장, 포항지진피해조사단 대표자와 간담회 가져

이강덕 시장, “실질적인 피해 지원금 지급될 수 있게 폭넓은 피해 금액산정 요청”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3-05 [18:25]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이강덕 포항시장은 5일 포항지진피해조사단 회의실에서 지진피해조사단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 5일 이강덕 포항시장이 지진피해조사단 주관사 A1손해사정 대표 등 10명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이날 간담회는 이강덕 포항시장, 지진피해조사단 주관사 A1손해사정 대표 등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월 26일 사실조사 현장점검에서 들었던 시민들의 불편사항을 전달하고, 지진피해조사단 사실조사에 따른 애로사항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진피해조사단은 손해사정업체 5개사의 컨소시엄으로 구성돼 지난해 11월 9일 포항 지역에 사무실을 개소했으며, 사실조사는 대략 40~50명 정도의 손해사정사가 일평균 약 250개소의 신청 대상 가구를 방문해 사실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포항시는 사실상 피해금액 산정에 가장 중요한 부분이 사실조사라는 점을 고려하고 정부의 국책사업 추진과정에서 발생한 촉발지진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시민들의 실질적인 피해구제 지원금을 지급하도록 한 특별법 제정 취지를 감안해 피해금액을 폭넓게 산정해 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지난 흥해지역 사실조사 현장점검 시 제기된 주요 의견인 지진 직후 매우 혼란한 상태에서 입증자료 확보 없이 수리를 진행한 경우가 많은 만큼 현장 조사를 통해 입증자료가 다소 부족하더라도 인근 피해를 감안해 금액을 산정해 줄 것에 대해 집중적으로 전달했다.

 

이강덕 시장은 “지난달 26일 지진피해 사실조사가 진행 중인 흥해지역을 방문해 보니 지진으로 인한 피해를 입고 주택을 수리하지 못해 경제적 어려움과 고통 속에 생활하고 있는 피해주민이 아직도 많다”며 “지진이 발생하고 3년이 지난 만큼 현장 상황을 충분히 고려해 지원금을 산정해 주는 것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지진피해조사단 컨소시엄 주관사 대표는 “지진피해 조사자가 5개사 컨소시엄 소속 손해사정사들로 구성되다 보니 다소 어려움이 있지만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사실조사 시 인근 지역 및 현장 여건을 충분히 고려해 실질적인 지원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실조사가 완료되면 금액산정 및 보고서 작성 절차를 거쳐 ‘포항지진피해구제심의위원회’ 최종심사 결과에 따라 지원금 금액이 결정되며, 금액이 결정되면 1개월 이내에 지원금을 수령할 수 있다. 시는 지원금 첫 지급이 4월 말쯤 시작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지진피해신청은 오는 8월 31일까지로, 피해를 입은 시민은 모두 신청이 가능하므로 작은 피해라도 피해를 입은 시민이라면 기한 내 빠짐없이 신청해야 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Mayor Lee Kang-deok, Pohang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Team Representative Meeting

 
Mayor Kang-Duk Lee, “Request for a wide range of damages so that subsidies for actual damages can be paid.”

 
[Break News Pohang] Reporter Joo-ho Oh = Pohang Mayor Lee Kang-deok announced on the 5th that he had a meeting with representatives of the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team in the conference room of the Pohang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Team.

 
The meeting was attended by 10 people including Pohang Mayor Lee Kang-deok and A1 damage assessment representative from the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team, and conveyed the inconveniences of citizens heard during the fact-finding on-site inspection on February 26, and responded to difficulties arising from the fact-finding of the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team. It was prepared to collect opinions about the company.

 
The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team consisted of a consortium of five damage adjusters and opened an office in Pohang on November 9 of last year. Visiting and conducting a fact-finding.

 
Pohang City considers that fact-finding is the most important part of calculating the amount of damage, and the amount of damage in consideration of the purpose of enacting a special law to provide subsidies for actual damage relief to citizens affected by the triggered earthquake that occurred in the process of promoting the government's national project. I asked for a wide range of calculations.

 
In particular, since repairs were often carried out without securing proof data in a very confused state immediately after the earthquake, which is the main opinion raised during the site inspection of the last fact-finding in the Heunghae area, even if the proof data is somewhat insufficient through the on-site investigation, the amount is calculated in consideration of the damage nearby. I intensively communicated what was to be calculated.

 
Mayor Lee Kang-deok said, “I visited the Heunghae area where the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is underway on the 26th, and there are still many victims living in economic hardship and suffering due to the damage caused by the earthquake and not being able to repair houses. As three years have passed, it is desperately necessary to calculate the support fund in full consideration of the site situation.”

 
The representative of the consortium of the earthquake damage investigation team said, “Since the earthquake damage investigators are composed of damage adjusters belonging to the consortium of five companies, it is somewhat difficult, but we are doing our best.” I will try my best to make it possible.”

 
On the other hand, after the fact investigation is completed, the amount of the support fund is determined according to the result of the final evaluation of the “Pohang Earthquake Damage Relief Deliberation Committee” through the procedure for calculating the amount and preparing a report. The city expects that the first payment of subsidies will begin around the end of April.

 
Earthquake damage applications are until August 31st, and all affected citizens can apply, so citizens who have suffered even minor damage must apply within the deadline.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