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내성3리 가래골마을, 새뜰마을 공모사업 선정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1-03-05 [17:48]

【브레이크뉴스 경북 봉화】이성현 기자=봉화군(군수 엄태항) 봉화읍 내성3리 가래골마을이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국토교통부가공동 주관한 ‘2021년 주거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약칭 새뜰마을사업)’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 봉화군청사     ©봉화군

 

5일 봉화군에 따르면 새뜰마을사업은 성장혜택으로부터 소외되고 낙후된 지역 주민들의 기본적인 생활수준 보장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활 인프라 확충과함께 문화·복지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사업에 선정된 내성3리 가래골마을 일원에 총 사업비 30억 원을 투입해 올해부터 2024년까지 4년간 슬레이트 철거 및 노후주택 정비,위험 보행로 정비, 마을 우수로 정비, 사면 옹벽공사, 주민공동체 활성화를위한 휴먼케어, 주민역량강화 등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내성3리 가래골 마을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마을 생활환경과 경관개선을 통해 주민이 행복한 마을을 만들어 가고앞으로도취약지역 대상마을을 발굴해 주민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elected as Bonghwa-gun, Saetul Village competition project


【Brake News Bonghwa,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Bonghwa-gun (Gunsu Eomtaehang) Garaegol Village, Naesae 3-ri, Bonghwa-eup, '2021 Living conditions renovation project for vulnerable residential areas jointly managed by the Presidential Committee for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t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contest.

 

According to Bonghwa-gun on the 5th, the Saetul Village Project is a project that comprehensively supports culture and welfare, as well as the expansion of living infrastructure to ensure the basic living standards of local residents who are marginalized and underdeveloped from the growth benefits and improve the quality of life.

 

The Gun invested 3 billion won in total project cost to the entire area of ​​Naeseong 3-ri Garaegol Village, which was selected for the project, for four years from this year to 2024, demolition of slate and maintenance of old houses, maintenance of dangerous pedestrian roads, maintenance of excellent roads in villages, construction of slope retaining walls, residents It is planning to promote projects such as human care to revitalize the community and reinforcement of residents' capabilities.

 

Eom Tae-hang, head of Bonghwa-gun, said ‶This competition project is expected to give vitality to the village of Naeseong 3-ri Garaegol ‶. “We will create a happy village for the residents through improvement of the village living environment and landscape, and will be vulnerable in the future.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for residents by discovering a target village in the region.”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